본문 바로가기
취업뉴스

사람인 빅데이터로 보는 연봉, 탑 ‘금융업’ 맹추격하는 2위 ‘IT’

- 금융-IT 산업간 평균연봉 20% 차이, 신입연봉은 13%로 간격 좁아져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 1000대 기업 연봉정보 빅데이터 분석에 따르면 평균연봉이 가장 높은 산업은은행·금융업(9084만원)이었다. 다음은 △IT··통신(7587만원)으로 20%나 차이가 났다. 이외에는미디어·디자인(7411만원), △건설업(6832만원), △제조·화학(6802만원), △판매·유통(5986만원), △의료·제약·복지(5546만원) 등의 순이었다.

 

그러나 대졸초임을 살펴보면, IT 기업이 상당히 따라잡고 있는 양상이 보였다. 1000대 기업 대졸초임은은행·금융업이 4660만원, △IT··통신이 4112만원으로 13% 차이였다. 양 산업 간 평균연봉보다 격차가 7%p 적었다. 다음은제조·화학(3926만원), △미디어·디자인(3884만원), △건설업(3879만원), △판매·유통(3576만원), △의료·제약·복지(3460만원) 등의 순으로 평균연봉 순위와 다소 차이가 있었다.

 

사람인 커뮤니케이션팀 임민욱 팀장은최근 IT기업이 경쟁적으로 신입 연봉을 인상하면서, 이같이 평균연봉보다 대졸초임의 격차가 적게 나타난 것으로 분석된다.”고 설명했다.

 

기업 규모별로도 평균연봉 차이가 컸다.

대기업의 경우은행·금융업(7969만원)이 압도적으로 1위를 기록했다. 다음은제조·화학(6642만원)으로, 두 산업간 격차는 20%에 달했다. 다음으로는 △IT··통신(6588만원), △건설업(6569만원), △판매·유통(5810만원), △미디어·디자인(5806만원) 등의 순이었다.

중소기업 역시은행·금융업(4601만원)이 가장 연봉이 높았지만, 다음은 △IT··통신(4395만원)으로 두 산업간 근소한 차이를 보였다. 이어제조·화학(4322만원), △기관·협회(4276만원), △의료·제약·복지(4247만원), △판매·유통(4148만원) 등의 순으로 대기업 연봉 순위와 달랐다.

 

대기업, 중소기업 간 연봉 격차가 가장 큰 산업은은행·금융업으로, 중소기업이 대기업보다 3368만원 적었다. 다음은건설업(2581만원), △제조·화학(2320만원), △IT··통신(2193만원), △미디어·디자인(1774만원)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사람인 연봉정보는 기업형태, 산업(업종)별 평균연봉과 1000대 기업 및 공사공기업의 대졸초임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각 기업별로 직급별, 연령별 연봉통계도 확인 가능하며, 개인의 정보 기반으로 연봉 통계 데이터를 분석한맞춤 연봉정보도 볼 수 있는 등 다각도의 연봉정보를 편리하게 접할 수 있다.

 

이전 글이 없습니다.

다음 글이 없습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