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취업뉴스

“사람인 ‘직장인 증후군 테스트’ 인기… 성향 따라 취업 진로 찾기!”

  - 가치관 진단 검사에 따른 취약스트레스 판별, 10개 유형으로 분류
  -
재미있는증후군이름으로 취준생과 직장인들에게 호평맞춤 공고까지 이어져

http://pds.saramin.co.kr/promotion/1230officeworkerssyndrometest.png

요즘에는 커피, 동물, 과일, 디저트 등 모두 나에게 꼭 맞는 것이 있다. 스스로가 어떤 성향인지 파악하는 것은 MZ세대에게 너무나 중요한 일이다. 기업 입사지원 시 MBTI검사 결과로 스스로를 소개하는 것이 대세인 만큼 구직 활동 시에도 어떤 기업에 취업하면 좋을지, 내가 일하는 성향은 어떨지 예측해 본다.

이러한 구직자의 성향을 반영한 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직장인 증후군 테스트가 인기다. 매일 만 명 이상이 응시해 오픈 일주일 만에 8만 명이 넘었다. ‘직장인 증후군 테스트는 샬롬 슈와츠(Shalom H. Schwartz)의 보편적 가치 이론과 사람인 내 구직자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개발된 테스트다.

실제로 테스트는성취인정유능함성장커리어권력명성부유함지식 등의 여러 가치관 중에서 어떤 것을 더 중요시 여기는지, 본인에게 취약한 스트레스를 판별하여 10가지 유형으로 업무 스타일을 나눴다. ‘무능유죄 유능무죄 증후군’, ‘만년 팀플조장 증후군’, ‘인플루언서 증후군등과 같은 재미있는 이름으로 개인 속성을 분석했다.

테스트는 성향별로 직장을 다니면서 중요하게 여기는 태도와, 특징을 한눈에 결과로 파악할 수 있도록 했고, 개인에 따른 맞춤형 이직을 위해 참고해야 할 사항을 알려준다. 특히 사람인 AI 모의면접 앱 아이엠그라운드로 연결해 AI 모의면접과 인적성검사를 한 번에 경험할 수 있다. 테스트 결과별로 기업 추천 공고를 바로 확인할 수도 있다.

사람인직장인 증후군 테스트는 비로그인 사용자도 바로 응시가 가능한데, 단순 재미만 아니라 이직이나 취업에 유용한 성향 정보를 얻을 수 있어 평이 좋다.

사람인 HR연구소의 임태경 팀장은본인 성향을 확인하고자 하는 욕구가 트렌드인만큼, 과학적 분석을 토대로 한 진단 검사와 성향 테스트를 연결해 현재 재직 상황을 점검할 수 있도록 했다앞으로도 요즘 구직자의 성향을 반영해 단순 재미뿐 아니라, 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실용성까지 겸비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려고 준비 중에 있다고 밝혔다.
 

면접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