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우시스템' 기업정보

1-1 / 총4건
  • (주)바우시스템

    • 업종 유통·무역·상사

      주요사업 통신장비, 원부자재 수출입 및 국내유통

      대표자 강안례

    • 위치 서울 강서구

    • 국내에서 개발된 통신장비를 중국, 태국, 뉴질랜드 등 해외에 수출하고 있으며, 광통신 전자부품을수입하여 국내에 유통하고 있는 회사입니다.
  • (주)바우정보기술

    • 업종 하드웨어·장비

      주요사업 컴퓨터주변기기,정보통신,영상감시장치 ..

      설립 2003년

      대표자 김영필

    • 위치 서울 서초구

      매출액 13억 8,212만원

  • ㈜에어아이

    • 업종 네트워크·모바일

      설립 1999년

      대표자 성규영

    • 위치 서울 강남구

    • 에어아이가 추구하고 있는 편리한 무선인터넷 세상입니다.이제 무선인터넷은 여러분에게 전혀 생소한 이야기가 아닙니다.2001년 현재 우리나라의 무선통신 가입자 수가 3000만 명을 육박하였고, 무선인터넷 가입자는 700만 명에 달하고 있습니다. 무선인터넷서비스 시행 초기 당시 사용자의 대부분이 20대 초반이 였던 것에 반해 현재는 10대부터 4,50대까지 사용자의 연령층이 다양해지고 있습니다. 이렇듯 우리들의 삶 깊숙이 파고든 무선인터넷이기에 언제, 어디서나, 내가 원하는 것을 할 수 있는 무선인터넷은 현재 우리의 삶 속에서 없어선 안될 위치에 서게 되었습니다.에어아이는 이제까지 생활 속의 무선인터넷 서비스, 풍부하고 감각적인 컨텐츠, 나만의 개인 맞춤 컨텐츠 등으로 여러분을 만족시키기 위해 계속 정진해왔습니다. 에어아이는 『4세대 감성기반 개인맞춤서비스를 지향하는 유무선 연동 허브싸이트』,『세계의 네티즌을 하나로 잇는 World-Wide 유무선 Community Service』로 무선인터넷 서비스의 새로운 세계를 만들어 가고 있습니다.창사 이후 국내 무선인터넷 업계에서 굴지의 위치를 확보하고, 더 나아가 해외 시장 공략을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고 있습니다.그러한 노력에 의해 국내 이동통신사등에 제공하고 있는 여러 컨텐츠 분야에서 확고한 위치에 자리잡게 되었고, 여러 해외 굴지 업체들과 업무제휴를 맺고 협력하고 있습니다.한국-일본-중국-유럽을 묶는 Global Service Network 구축에서 차세대 영상휴대전화 기술인 IMT2000 핵심기술 및 컨텐츠 개발에 이르기까지 앞선 기술력과 21C 정보통신 강국 건설의 초석이 되려는 투철한 사명감으로 오늘도 열심히 노력하고 있습니다.그러나 무엇보다도 에어아이가 추구하는 이상은 여러분의 꿈을 실현시켜 드릴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입니다. 여러분의 뇌리에 무선인터넷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선 에어아이를 통하는 것이 가장 편리하고 가장 만족스런방법이라는 것이 명확히 자리잡게 하기 위해 전직원이 하나가 되어 노력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노력을 통해 에어아이는 한국을 대표하는 세계적인 무선인터넷업체로 우뚝 서기 위한 큰 꿈을 펼쳐나가고 있습니다. - 제4세대 감성기반의 개인맞춤 무선전용 허브사이트 지향 - 10, 20대 대상 커뮤니티 중심의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 국제 협력에 의한 World Wide Content 서비스 사업 전개(한-중-일-유럽) - 국제 S/W 엔지니어링센터 구축 및 우수 CP의 발굴, 육성 - IMT 2000 대응 콘텐츠 서비스 개발 - 전용 무선단말기 개발 제공클릭하시면 큰 지도를 보실 수 있습니다.
  • 아이앤유컴퍼니

    • 업종 네트워크·통신·모바일

      주요사업 모바일 게임 및 애플리케이션 개발 및 서..

      대표자 박재영

    • 위치 서울 마포구

    • INU* company는 Application 전문 개발 회사입니다. 현재, SNS App 및 Mobile Game을 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중복되는 기업 자동 숨김 중..모두 표시하기

1

공채 인기검색어
아바타서치 홍보 페이지
최근검색어

ON알림을 켜보세요!

해당 검색어로 새로운 공고
등록되면 메일을 보내드립니다.

최근 검색어내 알림 검색어

최근 검색어로 새로운공고
등록되면 알려드릴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