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취업뉴스

2030세대 54%, 결혼 NO, 5명 중 2명은 출산도 NO!

http://pds.saramin.co.kr/promotion/10062030marriage1.png

2030
세대 2 1명은 결혼 의향이 없으며, 향후 자녀 출산에 대해서도 회의적인 경향이 것으로 조사됐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 대표 김용환) 2030세대 1,600명을 대상으로결혼과 자녀 출산에 대한 생각 주제로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향후 결혼 의향에 대해서는 53.9%안할 가능성이 높다’(47.9%)거나절대 안한다’(6%) 답했으며, ‘ 가능성이 높다 46.1%였다. 2030세대의 절반 이상이 결혼을 절대로 안하거나 안할 가능성이 높다고 답한 .

자녀 출산에 대해서도 역시 회의적인 반응이 컸다. 응답자 10 8(80.9%) 향후 자녀 출산이부담스럽다 답했다.

부담스러운 이유로는자녀를 키우기에 소득이 적어서’(28.1%) 번째로 꼽아, 경제적인 부분에서 가장 부담을 크게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다음으로나를 위한 삶을 살고 싶어서’(19.9%), ‘자녀에게 충분히 해줄 없을 같아서’(18.6%), ‘한국의 치열한 경쟁과 교육 제도 아래서 키우기 싫어서’(12.8%), ‘경력 단절이 우려돼서’(10.5%), ‘육체적으로 너무 힘들 같아서’(5.6%) 등을 이유로 들었다.

이들이 자녀 양육을 걱정 없이 하기 위해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월급 수준은 평균 731만원 (세후 기준, 가구당 월소득)이었다. 하지만 74.2% 현실적으로 해당 급여를 받을 없을 것으로 예상했다.

또한, 2030세대 63.6% 미래의 자녀가 자신보다 나은 삶을 없을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이러한 부담감은 고스란히 출산 포기로 이어졌다. 응답자의 무려 37.8% 자녀를 출산할 의향이 없다고 답했다. 특히, 성별로 보면 여성은 무려 45.5% 출산 의향이 없다고 답해 남성(25%)보다 2 가까이 높았다.

한편, 전체 응답자들은 원활한 육아와 일의 병행을 위해 직장에서 가장 필요한 것으로유연한 근로시간과 형태(재택근무, 유연근무제 활용 )’(31.5%) 가장 많이 선택했다. 다음으로육아휴직 보장과 차별·불이익 금지’(27.1%), ‘높은 급여’(26%), ‘회사에서 제공하는 보육 인프라(어린이집, 보육비 지원 )’(14.3%) 등의 의견이 이어졌다.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