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직장in 생활백서

[선배의 조언] 합격 후 입사 포기 & 입사 거절 방법과 멘트 추천!

[선배의 조언] 합격 후 입사 포기 & 입사 거절 방법과 멘트 추천!


Q. 감사하게도 두 회사를 동시에 합격 연락을 받았습니다. 

그래서 조금 더 가고 싶은 회사를 선택했고

한 곳에는 입사 포기 연락을 드려야 하는데 죄송스럽기도 하고
어떻게 말해야 할지는 더 몰라서 고민이 됩니다.
 
너무 부담스러운데 그냥 잠수 타도 되나요?
도대체 입사 거절 연락은 어떻게 해야 하는지 너무 궁금합니다.

 


 

A. 출근 전 입사 포기 관련 조언 드립니다.


결론부터 말씀드리자면
첫 출근 전 입사 포기는 기업 입장에서는
종종 일어나는 일이기 때문에 너무 부담 갖지 마시고,
예의를 갖춰서 연락 주시면 됩니다

 

 

무엇보다 입사 포기 결정 후 연락할 타이밍은
최대한 빠르게 말씀드리는 게 좋습니다 '◡'

 


왜냐하면 질문자님을
대체 인력을 빠르게 선발해야 하기 때문에
지체할 것 없이 바로 연락드리는 것이 좋습니다.

  


✔ 가장 좋은 방법은
1. 합격 연락받았던 인사담당자 전화번호로 전화 연락
2. 인사담당자의 핸드폰 번호를 안다면 정중하게 문자 연락
​3. 합격 통보받은 메일로 입사 포기 메일 전달


가장 베스트는 전화 연락입니다.
만약, 부담스러우시다면 문자나 메일 중 택 1 하시면 됩니다
포인트는 입사 포기 상황을 최대한 빠르게 기업에 전달하는 것입니다 '◡'

  

 

✔ 입사 포기 & 입사 거절 추천 멘트로는
" 개인적인 사정으로 입사 포기하게 되었고
기회를 주셔서 진심으로 감사했다"
는 내용으로 정중하게 말씀해 주시면 됩니다.

그리고 그 개인적인 사정은
너무 디테일하게 알리지 않으셔도 됩니다.

 

이러한 상황은 기업 입장에서는 종종 있는 일이고
출근을 포기한다는 것이 핵심이기에
무슨 일인지 상세하게 캐묻지 않습니다. ​

 

 

또 만약 물어온다 치더라도
타 회사에 동시 합격하여 부득이하게 입사 포기하게 되었다.
함께 일할 기회를 주셔서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위와 같이 담백하게 사실대로 말씀하시면 됩니다.

  

 무섭거나 용기가 나지 않아서

연락을 못하겠어요 ㅠ_ㅠ 라고 하시는 분들이 계시는데요
기업 입장에서는 생각보다
입사 포기하는 합격자들이 많기 때문에
아쉬운 맘은 있겠지만 대수롭지 않게 넘어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더불어 아직 근로계약서도 쓰기 전인 상태라서
오히려 빨리 말해줄수록 대체 인력을 뽑을 시간이 확보되기 때문에
빠른 연락이 무조건 좋습니다.

 

 

만일 미안한 마음에 입사 포기 통보를 하지 않고
잠수를 타거나 회피해 버린다면,

  

 

그렇게 피하고 싶던 전화를 입사 당일에
수십 통을 받게 될 수 있으니 어쨌든 마주해야 할 상황이므로
꼭! 먼저 알리시길 바라겠습니다.

 

 

조언이 도움이 되셨길 바라며
더불어 출근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앞으로 더 좋은 일만 가득하길 사람인이 함께 응원하겠습니다 '◡'

사람인
사람인 N년차 직장인 선배가 직접 알려드립니다
알아두면 200% 도움되는 회사생활 꿀팁과 노하우 大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