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2030·외국인 사로잡은 삐에로쑈핑, 첫 해 420만명 몰렸다

연합뉴스2019-06-26
2030·외국인 사로잡은 삐에로쑈핑, 첫 해 420만명 몰렸다

(서울=연합뉴스) 이신영 기자 = 이마트는 만물잡화점 성격의 전문점 '삐에로쑈핑'이 개장 1년 만에 젊은 층과 외국인 관광객의 호응 속에 누적 방문객 420만여명을 돌파했다고 26일 밝혔다.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의 야심작인 삐에로쑈핑은 지난해 6월 28일 서울 코엑스에 처음 문을 열었다. 이후 매장을 확대해 현재 서울 6개점, 경기도 1개점, 부산 1개점 등 총 8개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이마트에 따르면 올해 들어 이마트 전체 매출에서 20·30세대가 차지하는 비중은 26%지만 삐에로쑈핑에서는 이보다 20%포인트 높은 46%에 달했다.
20·30대가 주로 찾은 제품은 시중에서 쉽게 만날 수 없는 수입 제품이 대부분을 차지했다.
지난 1년간 20·30세대에서 매출 1위를 기록한 것은 '아사히 미니' 맥주였고, 2위는 일본 소스 제품인 테라오카 계란간장소스, 3위는 명란마요네즈가 차지했다.
매장을 찾은 외국인 고객의 국적도 중국, 일본, 대만은 물론 카타르, 페루, 덴마크 등 81개국에 달했다.
국가별 매출 비중은 중국이 35.6%로 가장 높았고 일본이 9.2%, 대만이 8.1%로 뒤를 이었다.
삐에로쑈핑이 입점한 쇼핑몰에도 매출과 고객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이마트는 전했다.
지난해 9월 삐에로쑈핑이 입점한 서울 두타몰 지하 2층의 경우 거래액은 전년 동기 대비 15%, 방문객수는 33% 증가했다. 부산 형지 아트몰링도 5월 1일 삐에로쑈핑 입점 이후 매출액이 전년 같은 기간보다 30% 늘었다.
삐에로쑈핑은 27일부터 내달 28일까지 개점 1주년을 기념해 최대 50% 할인 행사를 한다.

삐에로쑈핑 로고 [이마트 제공=연합뉴스]
eshin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이마트 대형 마트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2011.05.03 (10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점핏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