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완성차 5개사, 10월 자동차 판매 3.0% 증가한 73만대

연합뉴스2018-11-02
완성차 5개사, 10월 자동차 판매 3.0% 증가한 73만대
1∼10월 누적판매는 1.0% ↑…한국GM 내수시장서 7개월만에 3위 탈환

자동차업계 5개사(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국내 완성차 5개 사가 10월 국내와 해외시장에서 작년 같은 달보다 3.0% 늘어난 73만913대의 차량을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1일 완성차업계에 따르면 현대자동차[005380]와 기아자동차[000270], 한국GM, 르노삼성자동차, 쌍용자동차 등 5개 사는 지난달 내수시장에서 작년보다 23.8% 증가한 13만9천557대, 해외에서 0.9% 감소한 59만1천356대를 판매했다.
업체별로 보면 현대·기아차, 한국GM, 쌍용차[003620] 등 4개 사가 모두 판매량이 늘어난 반면 르노삼성차만 5.4% 줄며 판매 실적이 후진했다.
현대차는 0.9% 증가한 40만8천160대, 기아차는 4.2% 늘어난 25만294대, 한국GM은 17.2% 증가한 4만477대, 쌍용차는 24.3% 늘어난 1만3천352대였다.
하지만 르노삼성차는 5.4% 줄어든 1만8천630대로 집계됐다.
내수시장에서는 완성차 5개 사가 모두 큰 폭의 실적 증가를 거뒀다.
자동차 개별소비세 인하와 '코리아세일페스타' 행사 등의 영향으로 풀이된다.
현대차는 25.0% 늘어난 6만6천288대, 기아차는 22.9% 증가한 4만6천100대, 르노삼성차는 24.0% 늘어난 8천814대, 쌍용차는 36.0% 증가한 1만82대를 각각 팔며 20% 이상의 높은 실적 증가를 일궜다.
한국GM도 이보다는 증가 폭이 낮았지만 7.8% 신장된 8천273대의 판매 실적을 올렸다.
이에 따라 내수시장 점유율은 현대차가 47.0%, 기아차가 33.3%를 각각 차지하며 현대·기아차가 80.3%를 가져갔다. 그 뒤로는 한국GM(6.8%), 쌍용차(6.6%), 르노삼성차(6.3%) 순이었다.
군산공장 폐쇄 사태로 3월 쌍용차에 3위 자리를 빼앗겼던 한국GM은 7개월 만에 이를 탈환했다.
수출 실적은 기아차와 한국GM만 개선됐고, 나머지 3사는 모두 판매가 줄었다. 기아차는 0.8% 증가한 20만4천194대, 한국GM은 19.9% 늘어난 3만2천204대를 수출했다.
반면, 현대차는 2.7% 감소한 34만1천872대, 르노삼성차는 22.0% 줄어든 9천816대, 쌍용차는 1.8% 감소한 3천270대를 수출하는 데 그쳤다.
1∼10월의 누계 판매 실적은 내수시장에서 작년 동기보다 0.8% 감소한 126만6천818대, 해외시장에서 1.4% 증가한 551만5천0대를 합쳐 전체적으로 1.0% 증가한 678만1천827대로 집계됐다.
업체별로는 현대차가 작년보다 2.6% 증가한 377만916대, 기아차가 2.7% 늘어난 232만3천773대를 판매하며 선전했다.
하지만 나머지 3개 사는 모두 판매 실적이 줄었다. 한국GM은 12.5% 감소한 38만1천826대, 르노삼성차는 15.1% 줄어든 19만525대, 쌍용차는 2.2% 감소한 11만4천788대였다.
sisyph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기아(주) 승용차 및 기타 여객용 자동차 제조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1944.12.11 (77년)
한국지엠(주) 승용차 및 기타 여객용 자동차 제조업 외국인 투자기업,주식회사,외부감사법인,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2002.08.07 (19년)

진행 중 채용정보

진행 중 채용정보
기업명 진행 중 채용정보
기아(주) 각 부문별 경력 채용 (상시채용) 경력대학교(4년)↑서울회계·재무·세무·IR 외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점핏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