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경북도 공기업 임직원·공무원 땅 투기 여부 조사

연합뉴스2021-03-09

경북도 공기업 임직원·공무원 땅 투기 여부 조사

경북도청[연합뉴스 자료 사진]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가 LH 임직원 땅 투기 의혹이 확산하자 개발공사 등 산하 공기업 임직원과 택지개발 관련 공무원을 상대로 땅 투기 여부를 조사할 방침이다.
9일 경북도에 따르면 감사관실에서 공공개발 대상지와 주변 땅 투기 조사 대상과 범위, 방향 등을 검토해 이철우 도지사에게 보고할 예정이다.
경북도 관계자는 "경북개발공사 임직원과 택지개발 관련 공무원 투기 여부를 조사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으며 개발공사와 협력해 추진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재혁 신임 경북개발공사 사장도 이날 이철우 도지사를 만나 가족 동의 등 직접 조사에 한계가 있어 공신력이나 공정성 측면에서 도에서 담당하는 게 좋겠다는 의사를 전했다.
이 사장은 "공사 차원에서 별도로 움직이는 것보다 도 차원에서 어느 선까지 조사할지 결정하는 게 맞을 거 같다고 이야기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이 지사는 개발공사 임직원과 관련 공무원을 도에서 조사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북개발공사는 도청 신도시, 포항 초곡지구 등 개발 사업을 하고 있다.
haru@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점핏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