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LIG넥스원, 이노와이어리스 인수…민수사업 본격 진출(종합)

연합뉴스2020-11-06
LIG넥스원, 이노와이어리스 인수…민수사업 본격 진출(종합)
331억원 투자…기존 지분 합쳐 총 21% 확보

LIG넥스원 로고[LIG넥스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LIG넥스원[079550]이 국내 무선통신장비 전문기업을 인수하며 민수 사업 분야에 본격적으로 진출한다.
LIG넥스원은 주식매수청구권(콜옵션) 행사를 통해 이노와이어리스[073490] 지분 16.55%를 331억원에 인수한다고 6일 밝혔다.
대금 지급 등 절차가 마무리되면 LIG넥스원은 기존 보유 지분 4.45%를 포함해 총 21%의 지분을 확보하며, 이노와이어리스를 자회사로 편입하게 된다.
이와 관련해 LIG넥스원은 지난 2018년 KCGI-헬리오스 제1호 사모투자 합자회사(이하 PEF)와 이노와이어리스에 대한 공동투자를 진행, 2년 후 PEF가 보유한 지분을 사들일 수 있는 매수청구권을 확보한 바 있다.
LIG넥스원에 따르면 2000년 설립된 이노와이어리스는 이동통신용 최적화, 시험·계측솔루션 및 소형기지국(SmallCell) 분야의 국내 선도업체로 5세대 통신(5G) 상용화의 대표기업 중 하나다.
전체 임직원 중 연구개발(R&D) 인력이 70%를 웃돌고, 중소기업청으로부터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무선통신망 장비 분야에서 독보적인 기술력을 확보했다.
특히 3G, 4G, LTE, 5G를 아우르는 기술력을 기반으로 미국, 일본, 유럽, 홍콩 등 세계 각지에 글로벌 고객 및 네트워크를 보유하고 있어 향후 성장 잠재력이 높은 것으로 평가받는다.
이노와이어리스의 매출액은 2017년 607억, 2018년 640억, 2019년 968억으로 가파른 성장세를 나타냈다.
이번 인수 결정은 LIG넥스원이 사업 분야를 방산 위주에서 민수 분야로까지 확대하는 계기가 될 전망이다.
LIG넥스원은 국내 대형 방산업체로는 드물게 대부분의 매출을 방산 분야에서 거둬왔다.
한국항공우주(KAI), ㈜한화, 한화시스템, 풍산, 현대로템 등 대부분의 주요 방산업체에서 민수 분야 매출이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것과 대조적이다.
LIG넥스원 안팎에서는 회사가 작년 기준 수주 6조원을 돌파하는 등 방위사업 위주의 안정적인 사업구조를 갖췄지만, 빠른 외형 확대를 이루려면 민수 사업 진출이 불가피하다는 견해가 다수였다.
LIG넥스원은 이노와이어리스 인수를 통해 국방·민수 분야에서 융합 및 시너지를 창출하고 신성장동력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LIG넥스원이 보유한 정밀전자 분야 핵심역량과 이노와이어리스의 기술력을 접목해 민수 사업 분야에서 새로운 시장 기회를 만드는 한편, 군(軍) 주요 무기체계를 대상으로 최신 정보통신기술(ICT) 적용도 추진한다는 구상이다.
앞서 이노와이어리스는 지난해 LIG넥스원과 협력해 '인공지능(AI) 기반의 차세대 군 이동통신망 자율운용 기술개발 사업'을 공동 수주하기도 했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는 "이번 인수 결정이 양사 간 협력과 교류를 통해 함께 성장하는 길을 찾는 것은 물론 국내 방위산업 및 무선통신 분야의 기술 역량을 한층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LIG넥스원은 신성장 동력 확보 차원에서 연이은 전략적 투자와 제휴 확대 행보를 보이고 있다.
지난 6월 자율주행 핵심기술 개발을 목적으로 KTB네트워크, 신한은행 등과 함께 자율주행 TaaS(서비스로서의 교통) 기업인 코드42(현 포티투닷)에 각 50억원씩 총 150억 규모의 브릿지 투자를 단행했다.
9월에는 전라북도, 군산시 등 5개 기관과 조선 산업 생태계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교류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10월에는 포항공대와 무인감시정찰 및 무인체계 관련 기반기술 확보를 위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맺었다.


bryoo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이노와이어리스 기타 무선 통신장비 제조업 코스닥,주식회사,외부감사법인,병역특례 인증업체,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2000.09.27 (21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면접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