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강원 발전 견인' 동곡상 시상…5명 수상 영예

연합뉴스2020-11-05

'강원 발전 견인' 동곡상 시상…5명 수상 영예

(춘천=연합뉴스) 이상학 기자 = 동곡사회복지재단과 강원일보사가 강원 발전에 공헌한 이들에게 주는 '제15회 동곡상' 시상식이 5일 오후 강원 춘천시 세종호텔에서 열렸다.
동곡상 수상자 [강원일보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부문별 수상자는 지역발전 부문 방재흥(76) 강원도행정동우회 고문, 문화예술 부문 유용태(88) 강원고미술연합회 고문, 사회봉사 부문 박영봉(63) 사단법인 교산·난설헌선양회 이사장, 교육학술 부문 장석복(58) 카이스트 특훈교수, 자랑스러운 출향 강원인 부문에 전순표(85) 세스코 회장이다.
이들은 상패와 상금 2천만원을 각각 받았다.
동곡상은 7선 국회의원으로 국회부의장과 대한민국 헌정회장, 강원일보 제2대 사장 등을 역임하며 한국 현대사에 큰 자취를 남긴 동곡 김진만(1918∼2006년) 선생이 자신의 아호를 따 1975년 제정했다.
제정 후 5회까지 수상자를 배출하며 강원 인재의 산실로 주목받았지만, 1980년 역사의 소용돌이 속에서 중단되는 아픔을 겪기도 했다.
이후 동곡사회복지재단과 강원일보사는 동곡 선생의 유지를 받들기 위해 2011년 32년 만에 동곡상을 부활해 현재에 이르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이철규 국회의원, 곽도영 강원도의회 의장, 민병희 강원도교육감, 이재수 춘천시장, 황환주 춘천시의회 의장, 김천수 강원도민회중앙회 회장 등이 참석했다.
또 동곡상을 제정한 김진만 선생의 가족 대표로 김남호 DB그룹 회장도 참석했다.
김남호 DB그룹 회장은 "선친의 높은 뜻인 향토 강원도 발전에 더욱 매진하고 나아가 21세기 글로벌 시대를 선도해 나갈 수 있는 인재 양성에 기여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발열체크 등 방역을 마친 50여 명 내외 초청자만이 입장해 열렸다.
ha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점핏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