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취업뉴스

사람인HR, 2분기 사상 최대 실적 달성!

- 별도기준 매출 321, 영업이익 134억원, 전년 동기대비 각각 17%(47억원↑), 22%(24억원↑) 고성장

- 수시 채용 대응인재풀’, 긱 이코노미 선도하는사람인 긱 HR 변화 선도 서비스 주효

 

 
커리어테크 플랫폼 사람인(www.saramin.co.kr)을 운영하는 사람인HR(143240, 대표 김용환) 2022 2분기 매출 321억원, 영업이익 134억원(별도기준)을 기록했다고 잠정 공시했다.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이다.

 

사람인HR은 인플레이션과 글로벌 경기둔화 등 여러 악재 속에서도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은 17%(47억원↑), 영업이익은 22%(24억원↑) 성장했다. 특히,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매출 1000억원(연결기준)을 돌파한 사람인HR은 이번에는 분기 최대 실적을 갈아치우며 실적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이러한 성장은 급변하는 HR 환경 가운데 거대한 플랫폼파워와 기술력 등 경쟁 우위로 새로운 고객 가치를 제시한 것이 바탕이 됐다. 일례로 1억여건의 빅데이터를 AI로 분석해 인재와 기업을 매칭하는 '인재풀' 서비스는 이용 기업수가 지난 5분기 연속 평균 11.2% 증가하고 있다. 수시 채용의 대두로 기업들이 최소의 시간과 노력으로 인재를 뽑고자 하는 니즈가 커짐에 따라, 빠르고 간편한 AI 인재 추천 서비스인인재풀활용 기업이 늘어나는 것으로 풀이된다.

 

사용자 중심 혁신 서비스가 고객 만족을 이뤄내면서 구직자와 기업 양쪽의 선행 지표도 상승했다. 올해 2분기 사람인에서는 52만건의 공고가 등록돼 채용 시장이 활황이던 전년 동기보다도 5% 증가했다. MAU(월간 활성 사용자수) 1000, 이력서수는 551만 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각각 10%, 7% 상승했다. 이미 방대한 규모임에도 지속 성장하는 추세다.

 

신규 사업도 순항 중이다. 긱 이코노미의 확산에 따라 올해 초 선보인사람인 긱(gig)’사람인에서 검증된 기업의 프로젝트 매칭프리랜서 0% 수수료전담 매니저의 밀착 케어 등의 장점으로 2분기 프리랜서 가입자수가 직전분기 대비 64.2% 증가했다. 올해 3월부터 7월까지의 월평균 매출 성장율은 240%에 달한다.

 

우수 인재를 유치하고자 하는인재 전쟁이 격화됨에 따라 출시한 인사 담당자를 위한 HR 솔루션더플랩(THE PL:LAB)’ 서비스도 좋은 반향을 얻고 있다. 최근 론칭한 온라인 기반 평판조회 서비스더플랩 레퍼런스체크(REFERENCE CHECK)’는 출시 1개월도 안 되어 100여개 고객사를 확보했다.

 

사람인HR 김용환 대표는전반적인 경제 상황이 우호적이지 않은 가운데에서도 빅데이터 기술력을 바탕으로 HR 트렌드를 선도하는 서비스를 선보여 사용자 만족도를 제고한 것이 주효했다, “기존 서비스의 지속적인 고도화를 통한 채용 효과 향상 및 신사업의 빠른 시장 안착으로 고객 저변을 확대하고, 경기 방어 효과를 극대화해 도전적인 시장 환경을 정면 돌파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사람인HR은 성장에 걸맞은 주주친화적 행보로도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분기 업계 최초로 기관 및 개인투자자 등 모든 주주를 대상으로 하는 온라인 기업설명회(IR)를 실시한 사람인HR 3일 오후 2분기 실적 관련 기업설명회도 열었다. 행사에서는 사람인HR 2분기 경영 성과에 대한 상세한 설명과 함께 시장을 선도하는 서비스 기술력 및 플랫폼파워를 소개하고, 참가자 대상 질의응답 시간도 마련하는 등 주주와의 소통을 강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