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엔에스피뉴스통신사의 기업로고

(주)엔에스피뉴스통신사 기업소개

채용중
공유하기

기업개요

  • 업력 16년차 2006년 3월 9일 설립
  • 중소기업 기업형태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NSP통신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Korea Business News Agency)입니다.

한국 미디어 유통생태계를 변화시킬 한국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이 한국 시장에 새바람을 불어넣기 위해 힘찬 발걸음을 시작했습니다. NSP통신은 인력경쟁, 단순 정보 속보 경쟁을 하지 않는 뉴스통신사로 ‘정보·분석’의 힘을 보여 드리겠습니다.

NSP통신(News Service Provider News Agency)은 정보, 분석·전망, 데이터DB, 리포트, 동향, 실무자인터뷰 등을 중심으로 한 경제뉴스를 생산합니다. 이에 맞는 각 분야별·산업군별 특화된 뉴스 공급으로 뉴스의 가치를 올리겠습니다. 정치, 사회를 투영해 각 분야 산업별 고급 경제뉴스를 생산, 경제시장을 이끌겠습니다.

NSP통신은 인터넷 세상은 이미 정보의 홍수로 무분별한 콘텐츠 생산이 넘쳐나고 있습니다.

뉴스통신 시장 또한 차별화 없는 뉴스정보는 물론 대량 생산이라는 무가치로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뉴스는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Korea Business News Agency)입니다.

한국 미디어 유통생태계를 변화시킬 한국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이 한국 시장에 새바람을 불어넣기 위해 힘찬 발걸음을 시작했습니다. NSP통신은 인력경쟁, 단순 정보 속보 경쟁을 하지 않는 뉴스통신사로 ‘정보·분석’의 힘을 보여 드리겠습니다.

NSP통신(News Service Provider News Agency)은 정보, 분석·전망, 데이터DB, 리포트, 동향, 실무자인터뷰 등을 중심으로 한 경제뉴스를 생산합니다. 이에 맞는 각 분야별·산업군별 특화된 뉴스 공급으로 뉴스의 가치를 올리겠습니다. 정치, 사회를 투영해 각 분야 산업별 고급 경제뉴스를 생산, 경제시장을 이끌겠습니다.

NSP통신은 인터넷 세상은 이미 정보의 홍수로 무분별한 콘텐츠 생산이 넘쳐나고 있습니다.

뉴스통신 시장 또한 차별화 없는 뉴스정보는 물론 대량 생산이라는 무가치로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이제는 뉴스는 속보가 아닌 가치정보라는 것을 보여줄 때입니다.

이런 점에서 기업, 산업, 금융증권, 자동차, 부동산, 유통, 정치사회, 문화 등의 전 분야에서 경제시장을 이끌어가는 경제뉴스통신사로서 실제 현장에서 적용하고 습득할 수 있는 경제뉴스를 전달할 것입니다.

뉴스통신사, 신문, 방송, 정치, 사회, 공기업, 사기업, 유통업체, 일반 독자 등이 실제 생활에, 실제 직종에, 실제 업무에 적용할 수 있는 정보와 뉴스를 분석해 드립니다.

NSP통신의 뉴스는 인터넷, 스마트폰, 영상매체, IPTV, 업계 단말기 등 곳곳에서 쉽게 뉴스를 접할 수 있습니다.
한국 경제를 선도할 민영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에 힘찬 지지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주 수익 모델은? 콘텐츠판매, 광고, 사업
대표 브렌드는? NSP통신
업종
자료 처리업
대표자명
김정태
홈페이지
http://www.nspna.com
기업주소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750, 3층 8호 지도보기
사업내용
자료처리
바로가기
페이스북>
기업비전
NSP통신은 2011년 6월 29일에 문화관광체육부에 정식 등록허가를 마치고 설립된 대한민국의 국내유일의 경제중심 종합뉴스통신사이다.

설립 당시, DIP통신을 흡수, 합병을 통해 영역을 확대, 전문화 했으며 현재 부산, 전남, 전북, 충남 등 전국 네트워크망을 구성하고 있다. 주요 제휴사는 중국 신화통신 등 국내외 통신사와 방송, 신문사와 제휴되어 있다. 타 민영뉴스통신사와 달리 NSP통신(Korea Business News Agency)은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로서 기업, 경제, 금융, 증권, 산업, 정치 정책 등을 다루고 있다. 기자는 106명이 국내외에서 취재 활동을 하고 있다.

다른 통신사들과 달리 네이버 다음 구글 등 국내포털에 영상 뉴스를 꾸준하게 올리고 있으며 한국어외에 구글 바이두 야후재팬 얀덱스 등 전 세계 최대포털에 영어 중국어 일본어 러시아어 베트남어 등 5개어로 뉴스를 송출하고 있다.

외국어 송출기사는 모두 네이티브 리포터들이 현장 리포트 위주로 송출하고 있으며 따라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베트남 기자들이 직접 리포터로 근무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우리투자증권, KDB대우증권 등 증권사 HTS, MTS 등에 뉴스를 공급하고 있다.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주)엔에스피뉴스통신사에서
언제 직원이 필요한지 궁금하세요?

지금 관심기업 등록하고 (주)엔에스피뉴스통신사의 채용공고 알림 받아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