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1company' 기업정보

1-1 / 총4건
  • ㈜디피아이

    • 업종 기타제조업

      주요사업 지주사업,시장조사,경영상담

      설립 1945년

      대표자 한영재

    • 위치 경기 안양시

      매출액 422억 6,166만원

    • 제목 없음 1945년 광복과 더불어 [대한옵셋잉크제조공사]로 설립된 (주)디피아이는 반세기동안 오직 투철한 장인정신으로 페인트, 잉크산업의 외길을 걸어왔습니다. 노루표라는 브랜드로 성장해 온 (주)디피아이는 1945년 창립 당시 인쇄잉크를 개발, 국내 최초로 조선은행권과 각종 교과서 등을 인쇄하는 것을 비롯해 동업계 최초로 연구소를 설치, 보다 구체적인 제품개발에 앞장서 왔습니다. 또한, 57년에는 국내 최초로 미 연방 규격 도료를 생산하여 주한미군 및 외국기관에 납품하고, 62년에는 동업계 최초로 동남아시아에 인쇄잉크를 처녀수출 하기에 이릅니다. 한편 지속적인 기술개발 투자, 제품개발, 품질향상의 노력 등을 통해 도료업계에서는 최초로 KS 표시 허가를 획득하는 성과를 올리고, 이후 동업계 최초의 기업공개 실시, 제11회 수출의 날 동탑산업훈장 수상, 제19회 수출의 날 철탑산업훈장 수상 및 1천만불 수출탑 수상에서 93년 생산성 대상 대통령상 수상, 95년 ISO-9001 인증획득 , 97년 통계의 날 대통령상 수상, 2001년 ISO-14001 인증 획득에 이르기까지 (주)디피아이는 국내 도료업계를 이끌며 선도적인 위치에 서왔습니다. 현재 (주)디피아이에서는 건축용 도료를 비롯해 가전금속용, PCM용, 중방식용, 페인트 제조의 기본이 되는 수지 등 자연색 그대로를 나타낸 만여종의 제품을 생산하고 있습니다.또한 환경관련 도료를 포함 각종 고기능 도료를 개발해 완벽한 색상, 내후성, 내구성, 그리고 광택성에서 최고의 품질을 보증해 오고 있습니다. |주|디피아이는 "최고의 도료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라는 비전과 "아름다운세상, 조화로운 가치창조"라는 경영이념의 실현으로 세계 무한경쟁시대의 초일류기업으로 가는 힘찬 발걸음을 내딛고 있습니다.
  • 임광토건㈜

    • 업종 아파트 건설업

      주요사업 토목건축공사,주택건설/골프장 운영

      설립 1956년

      대표자 강용호

    • 위치 서울 서대문구

      매출액 4억 9,494만원

    • 공채자료 연봉정보 2

    • 주요 사업내용 : 건축공사, 토목공사, 산업환경설비공사, 조경공사 및 골프장 운연주요 취급품목 : 아파트건축공사, 상가건축공사, 주택건축공사, 도로공사, 교량공사, 하수처리시설공사, 조경공사, 골프장운영
  • 121company

    • 업종 외식업·식음료

      대표자 정인주

    • 위치 강원 춘천시

  • 플랜포커스인터내셔널코리아(주)

    • 업종 IT컨설팅

      주요사업 시스템 소프트웨어 개발,공급

      설립 2010년

      대표자 신현욱

    • 위치 서울 마포구

    • planfocus software GmbH is the technology leader in solutions for optimizing the cash supply chain. Daily, over 150 million Euro in cash transports are executed based on the planfocus software suite, “Cash Point and Transport Optimizer” (CPTO®). CPTO® is the market leading solution in Germany and is widely used for advanced planning of cash logistics, optimizing significant cost potential for its customers.

중복되는 기업 자동 숨김 중..모두 표시하기

1

공채 인기검색어
아바타서치 홍보 페이지
최근검색어

ON알림을 켜보세요!

해당 검색어로 새로운 공고
등록되면 메일을 보내드립니다.

최근 검색어내 알림 검색어

최근 검색어로 새로운공고
등록되면 알려드릴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