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충주·제천시, 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 유치 의사 전달(종합)

연합뉴스2019-07-04
충주·제천시, 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 유치 의사 전달(종합)

(충주=연합뉴스) 박재천 기자 = 충북 충주시와 제천시가 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 유치전에 뛰어들었다.
충주시는 네이버에 제2 데이터센터 유치 의사를 전달했으며 구체적인 건립계획이 나오면 산업단지 등 맞춤형 부지를 발굴해 제안할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네이버는 강원 춘천 데이터센터에 이어 경기 용인에 5천400억원을 들여 두 번째 데이터센터를 구축하려다 주민들의 반대로 철회하고 원점에서 새 후보지를 찾는 것으로 알려졌다.
춘천 데이터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네이버는 내부 검토 과정을 거쳐 전국 공모로 입지를 결정할 가능성이 거론된다.
데이터센터는 서버와 저장장치 등 전산설비를 구동하는 공간으로, 인터넷 서비스 회사의 핵심 시설이다.
충주시 관계자는 "네이버 제2 데이터센터를 유치할 경우 지역에 상당한 경제적 파급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말했다.
제천시도 이날 제3산업단지 내 맞춤형 부지 제공과 제천만의 특별한 인센티브 내용을 담은 유치 제안서를 네이버 제휴제안 코너를 통해 제출했다고 밝혔다.
제천시 관계자는 "앞으로 구체적인 사업 계획 파악과 함께 시너지 효과 등을 면밀히 검토해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제천시는 지난 5월 투자유치 촉진 조례를 개정해 투자금액이 3천억원을 넘는 기업에 최대 10만㎡ 범위에서 용지매입비 전액을 지원할 근거를 마련하는 등 제3산업단지 분양에 사활을 걸고 있다.
jcpark@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엔에이치엔(주) 유선 온라인 게임 소프트웨어 개발 및 공급업 코스피,대기업,주식회사,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2013.08.01 (6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