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경북 중소업체 아마존재팬·러시아 마이몰 입점 추진…업체 모집

연합뉴스2019-06-07

경북 중소업체 아마존재팬·러시아 마이몰 입점 추진…업체 모집

(안동=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경북도가 일본과 러시아 유명 인터넷 쇼핑몰 공략에 나선다.

모바일쇼핑(CG)[연합뉴스TV 제공]

경북도는 일본 전자상거래 1위 사이트인 아마존재팬과 러시아 대표 포털인 메일루(mail.Ru) 인터넷몰인 마이몰에 도내 30개 업체 입점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2016년에 처음 시작한 동남아 인터넷몰 진출사업으로 도는 그동안 큐텐, 라자다 등 동남아지역 인터넷 쇼핑몰에 중소기업 80개사를 입점시켰다.
매출은 첫해 3만8천 달러를 시작으로 지난해 50만 달러까지 늘었다.
도는 젊은 층을 중심으로 신한류 열풍이 불고 있는 일본과 신북방 핵심 국가인 러시아의 대표 온라인쇼핑몰을 공략하기로 하고 오는 28일까지 입점업체를 모집한다.
해외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제품을 중심으로 화장품, 가공식품, 생활용품 등 지역 주력상품을 입점시킬 계획이다.
해외 진출 중소기업에는 외국어 상품페이지 제작, 제품 홍보, 현지 물류창고를 활용한 해외 소비자 직접 배송과 대금 결제, 해외고객 관리 등을 지원한다.
또 해당 국가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러시아 인기 소셜 미디어 브이케이(VK)를 활용한 광고 등으로 소비자 노출을 최대화할 계획이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중국과 미국의 글로벌 보호무역주의 확대로 해외 수출시장 다변화가 필요한 시점"이라며 "해외 인터넷몰을 통한 판매 방식은 도내 중소기업의 직접 수출을 돕는 중요한 플랫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