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국민연금, 주총안건 '찬반' 사전공개 시작…11개사에 '반대'

연합뉴스2019-03-13
국민연금, 주총안건 '찬반' 사전공개 시작…11개사에 '반대'
기금운용본부, 주총 앞둔 23개사에 대한 의결권 행사 방향 공시
대한항공 조양호 회장 연임 등에 대한 찬반도 금명간 공개 전망

국민연금 입김 더 세지나…의결권 방향 사전 공개 (CG)[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국민연금이 지분을 보유한 대형 상장사들의 주주총회를 앞두고 어떤 의결권을 행사할지를 사전 공개하기 시작했다.
13일 국민연금은 기금운용본부 홈페이지에 14일부터 20일까지 주주총회를 여는 23개 상장사를 대상으로 한 의결권 행사 방향을 미리 공시했다.
이런 사전 공시는 지난해 7월 도입한 스튜어드십코드(수탁자책임 원칙)의 후속 조치로, 국민연금이 투자해 일정 지분 이상을 보유한 기업들의 주총안건에 대해 주총 전에 찬반 의결권을 사전 공시하기로 확정한 데 따른 것이다.
사전 공시 대상은 '국민연금이 10% 이상의 지분율을 가진 기업이나 국내주식 자산군 내 보유 비중이 1% 이상인 기업의 전체 주총안건과 수탁자책임전문위원회에서 결정한 안건이다.
여기에 해당하는 투자기업은 2018년 말 기준으로 100개 안팎에 달한다.
공시된 의결권 행사 방향을 보면, 국민연금은 23개 상장사 중에 11개사의 1개 이상의 안건에 대해 반대표를 행사한다.
국민연금은 사내이사 선임과 사외이사 선임, 감사 선임 안건 등에 집중 반대표를 행사하며 상장사들의 이사회 견제에 주력한다.
국민연금이 사내이사와 사외이사·감사 선임 안건 등에 대해 반대표를 행사하기로 한 상장사는 LG하우시스[108670], LG상사[001120], 한미약품[128940], 현대글로비스[086280], 현대건설[000720], 현대위아[011210], 신세계[004170], 농심[004370], 풍산[103140] 등이다.

관심이 쏠리고 있는 대한항공[003490] 조양호 회장 연임에 대한 국민연금의 의결권 행사 방향도 금명간 공개될 것으로 보인다. 대한항공 주주총회는 27일 열린다.
그간 국민연금은 원칙적으로 의결권 행사 내용을 주총이 끝나고서 14일 이내에 공개했다. 다만 수탁자책임전문위 전신인 의결권행사전문위원회의 논의 안건 중에서 의결권전문위가 공개하기로 결정한 사안만 주총 전에 공개해왔다.
국민연금은 국민 노후자금 644조원이 넘는 돈을 굴리는 '큰손'이지만, 그간 '주총 거수기', '종이호랑이' 등의 조롱을 받았다.
국민연금은 지난해 2천864건의 안건에 의결권을 행사했는데, 이 중에서 찬성이 2천309건(80.6%), 반대는 539건(18.8%)이었다.
특히 반대의결권을 던진 주총안건 539건 중에서 실제 국민연금의 반대로 부결된 안건은 겨우 5건에 그쳤다. 반대의결권을 관철한 비율로 따지면 0.9%에 불과할 정도로 주총에서 거의 영향력을 행사하지 못했다.
withwit@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대한항공 항공 여객 운송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1969.09.19 (51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