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청년창업사관학교 올해 졸업생 402명 창업 나선다

연합뉴스2019-02-21

청년창업사관학교 올해 졸업생 402명 창업 나선다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토스, 직방 등 벤처 창업자를 육성한 '청년창업사관학교' 졸업생 402명이 창업 전선에 뛰어든다.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진흥공단은 이들이 22일 경기 안산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졸업식을 한다고 21일 밝혔다. 지난해 입교한 청년창업사관학교 8기생들이다. 2011년 개교한 청년창업사관학교는 청년 창업 지원기관으로 이번까지 2천390명의 '청년 최고경영자(CEO)'를 배출했다. 이들 창업 기업 매출은 1조8천억원을 넘고 5천600여명의 일자리를 창출했다.
이날 졸업식에선 사업화에 성공한 16개 혁신 제품도 전시된다.
㈜그럼에도는 '다중채널네트워크(MCN) 기반 마케팅 자동화 서비스 제품 개발'로 중기부 장관상을 받고 ㈜아키드로우는 디바이스를 활용한 3D 공간 스캐너 개발로 중진공 이사장상을 수상한다.
석종훈 중기부 창업벤처혁신 실장은 "벤처창업 대전을 국제적 행사로 가다듬어 모든 창업자가 해외에서 마음껏 투자받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혁신기술을 보유한 많은 청년 창업가들이 사관학교를 통해 중견기업이나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청년 창업 생태계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중기부와 중진공은 올해 전국 17개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최대 규모인 1천명의 9기생을 모집했다.


indig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