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포항 소규모 새마을금고에 퇴직경찰 안전요원 배치

연합뉴스2019-01-27

포항 소규모 새마을금고에 퇴직경찰 안전요원 배치

지난해 발생한 포항 새마을금고 강도 범행 모습[경북지방경찰청 제공]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설을 맞아 경북 포항의 소규모 새마을금고에 안전요원이 배치됐다.
포항남부경찰서와 새마을금고는 2월 8일까지 4명 이하 근무하는 포항 대양새마을금고, 영일새마을금고, 상대새마을금고에 안전요원을 둔다고 27일 밝혔다.
'새마을금고 키퍼'란 이름으로 활동하는 안전요원은 퇴직 경찰관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지난 23일부터 주로 1명이 근무하는 점심시간을 중심으로 새마을금고에서 파트타임제로 근무하고 있다.
지난해 8월 7일 포항에서는 한 새마을금고에 30대 강도가 침입해 흉기로 직원을 위협하고 현금 459만원을 빼앗아 달아났다가 11시간 만에 자수한 사건이 발생했다.
포항남부경찰서 관계자는 "명절을 맞아 현금을 많이 취급하는 소규모 금융기관에 방범체계를 갖춤으로써 안정적인 치안환경을 조성하는 데 목적이 있다"고 설명했다.
sds123@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