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앱으로 채소도 키운다"…삼성, 사내벤처 3개팀 창업 지원

연합뉴스2018-06-06
"앱으로 채소도 키운다"…삼성, 사내벤처 3개팀 창업 지원
채소재배 솔루션, 초소형 스피커, 인터뷰 대상 물색 플랫폼 등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삼성전자[005930]는 사내벤처 육성 프로그램인 'C랩(Creative Lab)'을 통해 발굴한 3개 우수 과제의 스타트업 창업을 지원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이로써 2015년 8월 C랩 '스핀오프'(회사 분할) 제도를 도입한 이후 배출된 스타트업은 34개로 늘어났다.
이번에 스타트업으로 '딴살림'을 차리는 3개 팀은 사물인터넷(IoT)을 활용한 가정용 채소재배 솔루션을 개발한 '아그와트'(AGWART)와 초소형 포터블 지향성 스피커를 개발한 '캐치플로우'(CATCH FLOW), 데이터 기반으로 인터뷰가 필요한 기업에 적합한 대상을 찾아주는 플랫폼을 개발한 '포메이커스'(FOR MAKERS) 등이다.
아그와트는 스마트 가전 기술을 활용해 가정에서 간편하게 채소를 재배할 수 있는 '플랜트박스'를 개발했다.
소형 냉장고와 비슷한 형태로, 기르고 싶은 채소의 씨앗 캡슐을 재배기에 넣으면 씨앗의 종류에 따라 빛, 온도, 습도, 공기질 등 최적의 환경이 자동으로 설정돼 쉽게 재배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이런 모든 과정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캐치플로우는 기존 지향성 스피커의 기술적 한계를 극복하면서 시중에 나와 있는 제품보다 크기를 획기적으로 줄인 초소형 포터블 지향성 스피커 'S레이'(S-Ray)를 개발했다.
포메이커스는 앱 사용패턴을 분석해 데이터 기반으로 기업에 적합한 인터뷰 대상자를 추천해 신뢰도 높은 조사 결과를 도출할 수 있게 도와주는 리서치 플랫폼인 '앱비'(AppBee)를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또 C랩 출신으로 독립한 스타트업들이 좋은 성과를 내고 있다면서 대표적인 사례를 소개했다.
베이비케어 솔루션 업체인 ㈜모닛은 아기의 대소변 여부를 알려주는 기저귀 센서를 온라인 오픈마켓을 통해 팔고 있으며, 조만간 백화점으로 유통을 확대한다.
특히 유한킴벌리와의 제휴를 통해 공동프로모션를 진행하는 '모닛 바이(by) 하기스' 제품도 이달 말 시장에 나올 예정이며, 향후 사업 영역을 실버 제품군으로 확장한다는 계획이다.
간단한 허밍으로 작곡을 도와주는 앱을 개발한 ㈜쿨잼 컴퍼니는 미국 버클리대가 운영하는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인 '스카이덱'(SKYDECK)에 선정됐으며, 곧 현지 법인을 설립해 투자 유치를 진행하기로 했다.
웨어러블 360도 카메라를 만드는 ㈜링크플로우는 보안용 장비 시장에서 큰 호응을 얻으면서 일본의 한 전문업체로부터 투자 유치를 앞두고 있다.
삼성전자 창의개발센터 이재일 센터장은 "C랩 스핀오프 제도를 도입한 지 3년만에 약 130명의 임직원이 스타트업 창업에 도전해 34개 기업을 설립했다"면서 "이 기업들이 외부에서 고용한 인원만 170여명에 육박한다"고 말했다.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포메이커스 컴퓨터 프로그래밍 서비스업 중소기업,법인사업체 2018.07.05 (2년)

진행 중 채용정보

진행 중 채용정보
기업명 진행 중 채용정보
(주)포메이커스 프론트엔드(Frontend) 개발자 채용 (~11/10(화)) 경력대학교(4년)↑서울웹개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