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고침] 경제(국민연금, 대한항공에 공개서한…)

연합뉴스2018-06-05

[고침] 경제(국민연금, 대한항공에 공개서한…)
국민연금공단 기금운용본부  [연합뉴스 자료사진]
국민연금, 대한항공에 공개서한…"의혹 사실관계 밝혀라"(종합)
공개서한은 사상 처음…경영진·사외이사와의 비공개 면담도 신청
민간 의결권전문위도 "경영체계 개선해야" 공식입장 표명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가 5일 대한항공[003490]에 경영진 일가의 일탈행위 의혹에 대한 사실관계와 해결방안을 묻는 공개서한을 발송했다.
국민연금이 주식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에 대해 공개서한 발송이라는 주주권을 행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기금운용본부는 이날 대한항공에 '국가기관의 조사 보도 관련 질의 및 면담 요청'이라는 제목의 공개서한을 보냈다.
기금운용본부는 이 서한에서 "최근 귀사 경영진과 관련한 여러 국가기관의 조사 보도가 이어지고 있다. 이는 대한항공에 대한 신뢰성 및 기업 가치에 중대한 영향을 끼칠 수 있는 사안이라고 사료된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연금공단은 대한항공의 주주로서, 기금의 장기 수익성 제고를 위해 해당 사안에 대한 명확한 사실관계를 확인하고, 실질적인 해결방안에 대한 귀사의 입장을 경영권에 영향을 주지 않는 범위 내에서 청취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공단은 상기 사항에 대한 귀사의 입장과 그 입장을 뒷받침할 수 있는 근거자료를 요청하며, 귀사를 대표할 수 있는 경영진 및 사외이사와의 비공개 면담을 요청하니 오는 15일까지 회신해달라"고 요구했다.
국민연금은 대한항공의 주식의 12.45% 보유한 2대 주주이자, 한진그룹 지주회사인 한진칼[180640]의 11.81%를 보유한 2대 주주이기도 하다.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위원장인 국민연금 기금운용위원회는 지난달 30일 회의에서 대한항공에 대해 독립적인 주주권을 행사할 것을 주문한 바 있다.
이에 민간 전문가들로 구성된 국민연금 의결권행사전문위원회는 이날 기금운용본부의 공개서한 발송에 앞서 "경영진 일가의 일탈행위 의혹이 기업 평판 악화 등으로 이어지면서 국민연금의 장기 수익성을 저해할 가능성이 있고 불확실성과 리스크를 확대할 수 있다"면서 우려를 표명하는 입장문을 발표했다.
withwit@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