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제주도, 중장년 취업지원 대상 기업·업종 확대

연합뉴스2018-06-05

제주도, 중장년 취업지원 대상 기업·업종 확대
채용 상담하는 중장년사진은 지난 2017년에 열린 '2017 대한민국 중장년 채용한마당' 모습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연합뉴스) 김호천 기자 = 제주지역 중장년 취업지원 대상이 1인 기업까지 확대된다.
제주도는 노사발전재단 제주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와 협약을 맺고 추진하는 '중장년 취업지원 프로젝트' 대상 사업장과 지원 업종 등을 확대한다고 5일 밝혔다.
이 사업은 만 40세부터 65세 미만 미취업자를 채용하면 1인당 월 40만원을 1년간 지원하는 것으로, 고령화 시대에 대비해 중장년 고용을 활성화하고 중소기업의 구인난을 해소하기 위해 올해 처음 도입했다.
도는 지난 2월부터 이 사업을 시행하면서 참여 기업과 근로자 자격요건을 완화해달라고 요청해 지침을 개정, 확대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먼저 사업 대상 기업을 3인 이상 중소기업에서 전 사업장으로 확대했다. 비영리법인을 제외한 보건업과 사회복지서비스업도 추가했다.
본사가 다른 지방에 있으나 회계, 인사를 독립적으로 운영하는 지사 또는 지점도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이 사업에 참여하려는 사업주는 구직자 채용 후 3개월 이전에 제주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 064-710-4505)에 신청하면 된다. 사업 참여 자격요건 등은 도 홈페이지(http://www.jeju.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석하 도 경제일자리정책과장은 "더 많은 중소기업이 참여해 중장년 취업을 촉진하기를 바란다"며 계속해서 현장의 목소리를 반영해 보완해나가겠다고 약속했다.
khc@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