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유안타증권 "52시간제로 근로소득 평균 0.5% 감소"

연합뉴스2018-06-05
유안타증권 "52시간제로 근로소득 평균 0.5% 감소"
주 52시간 근무 (PG)
68시간 이상 근로자는 소득 38.6%↓…41∼52시간 근로자 소득 7.0%↑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유안타증권은 5일 근로시간 단축의 영향으로 전체적으로 0.5% 정도 근로소득이 감소할 것으로 추정했다.
정원일 연구원은 "2016년 기준으로 전체 근로자의 72.4%가 주 40시간 이하의 정규 근로시간을 일하고 이들은 근로시간 단축으로 받는 영향이 거의 없다"고 진단했다.
이어 정 연구원은 "41~52시간 근로자는 전체의 약 16.8% 수준으로 이들은 오히려 소득이 증가할 가능성이 있다"며 "근로시간이 40시간으로 규정된다면 나머지 근로시간은 초과 근무로 인정받을 수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정 연구원은 "문제가 되는 집단은 53시간 이상 근무하는 집단인데 이들은 초과 근로를 인정받는다고 하더라도 규정상 최고 52시간 이상의 근무시간을 가지지 못한다"며 "결국 근무시간 감소로 소득수준이 줄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물론 이들이 전체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전체의 10% 안팎이기 때문에 큰 영향이 없을 수도 있지만 냉정한 판단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시뮬레이션으로 근로시간 단축 전후 전체 소득수준의 변화를 살펴보면 41~52시간 근무자는 기존보다 약 7.0% 소득이 늘지만 53~68시간 근로자는 임금이 4.1% 줄고 68시간 이상 근로자 소득은 38.6% 줄어든다"고 분석했다.
정 연구원은 "이에 따라 경제 전체에서 변화되는 근로소득은 기존 총량이 100이었다면 제도 도입 이후 99.5 수준으로 감소한다"고 추정했다.
kak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유안타증권(주) 증권 중개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1962.06.04 (58년)
(주)이들 광고 대행업 중소기업,법인사업체 2018.05.09 (2년)

진행 중 채용정보

진행 중 채용정보
기업명 진행 중 채용정보
(주)이들 [부산] SNS 마케팅 경력자 모집 (~11/19(목)) 경력대학교(4년)↑부산홍보·PR·사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