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고침] 경제( 관광공사, 중국 텐센트와∼)

연합뉴스2018-05-29

[고침] 경제( 관광공사, 중국 텐센트와∼)


관광공사, 중국 텐센트와 '방한관광 활성화' 추진
방한 중국관광객 확대 공동 마케팅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한국관광공사가 중국인의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중국 최대 정보기술(IT) 기업 텐센트와 손을 잡았다.
한국관광공사와 텐센트는 29일 공사 서울센터에서 중국인의 방한 관광 관련 공동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텐센트는 이달 현재 시가총액이 4천700억 달러(506조원)에 달하는 중국 최대 IT 기업으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메신저와 게임, 온라인 결제 서비스 사업 등을 주력으로 하고 있다.
보유 중인 중국 최대 SNS인 웨이신(微信)의 회원 수는 올해 10억명을 넘어섰다. 텐센트의 각종 온라인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하는 중국 이용자는 98%에 달한다. 이들은 온라인 이용시간의 60%를 텐센트 소유 앱에서 보내는 것으로 집계되고 있다.
공사와 텐센트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방한 중국인의 관광 편의 제공과 한중 관광교류 활성화를 위한 각종 사업에 나서기로 했다.
텐센트의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한 공동 마케팅과 텐센트 임직원의 방한 관광 활성화도 추진된다.
공사는 텐센트가 보유한 중국인의 해외여행 관련 빅데이터를 활용해 대내외 유용한 정보를 제공하고 방한 중국 관광객의 수용 태세 개선을 위해서도 다양한 사업을 하기로 했다.
공사 측은 젊은 세대 생활의 일부가 된 텐센트의 다양한 플랫폼을 활용한 방한 관광 홍보 활동을 전략적으로 추진해 작년 이후 급격히 위축된 중국인의 방한 관광 심리를 회복하는 데 전력을 다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공사는 다음달까지 사진 공유 기반 SNS인 웨이신 모멘트와 텐센트 동영상 플랫폼을 중심으로 여름 성수기를 겨냥한 방한 관광 맞춤형 광고를 하는 한편 텐센트그룹 내부 복리사이트에 임직원 4만8천여 명을 대상으로 한 프로모션도 협의 중이다.
조홍준 한국관광공사 중국팀장은 "다양한 플랫폼과 많은 회원 수를 보유한 텐센트는 방한 관광 홍보를 추진할 최적의 대상"이라며 "이번 협약 체결이 중국시장 회복을 앞당기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indig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