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혁신성장동력, 특허 빅데이터로 뒷받침한다

연합뉴스2018-05-28

혁신성장동력, 특허 빅데이터로 뒷받침한다
제14회 미래성장동력특별위원회
특허청·과기부 '혁신성장동력 특허지원 계획' 확정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정부가 '돈이 되는 강한 특허'를 선점할 수 있도록 혁신성장동력에 최적화된 연구개발(R&D) 지원체계를 구축한다.
특허 빅데이터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혁신성장동력 분야 특허를 우선 심사해 권리획득에 걸리는 시간을 평균 16.4개월에서 5.7개월로 크게 단축한다.
정부는 28일 정부과천청사에서 '제14회 미래성장동력특별위원회'를 열고 이런 내용의 '혁신성장동력 특허지원 계획'을 심의·확정했다.
이에 따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특허청은 특허 빅데이터 지원체계 구축, 특허전략 지원 확대, 특허성과의 효율적 관리 기반 구축 등 3대 정책 과제를 추진하기로 했다.
우선 계획수립-특정평가-분야조정-신규발굴로 이어지는 혁신성장동력 전 주기 관리를 위해 단계별로 특허 빅데이터를 분석하고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기존의 전문가 주관적 평가 방식에서 벗어나 앞으로는 객관적인 특허 빅데이터 분석 자료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사업 관리의 효율성을 높인다.

돈 되는 강한 특허를 만들 수 있도록 자율주행차, 빅데이터, 맞춤형 헬스케어, 스마트시티, 가상/증강현실(AR/VR), 신재생에너지, 지능형로봇, 드론 등 8개 혁신성장동력 분야 조기 상용화 과제를 중심으로 특허연계 연구개발(IP-R&D) 전략사업을 집중적으로 지원한다.
사물인터넷 등 국제표준화가 유망한 기술에 대해 R&D 단계부터 표준화와 특허를 연계하는 표준특허 전략 지원사업도 집중할 계획이다.
혁신성장동력 분야 특허성과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신기술분류체계 구축, R&D와 특허·논문 성과물의 정합성 검증 강화, 특허전문가 정성평가 확대 등도 추진한다.
김용선 특허청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산발적으로 이뤄지던 종전의 특허전략 지원사업과 달리, 이번 계획은 혁신성장 동력을 육성하기 위해 기획에서 평가까지 R&D 전 주기에 걸쳐 집중적으로 지원한다는 점이 특징"이라며 "앞으로도 성과가 우수한 특허전략 지원사업을 국가 R&D 전반으로 확대하고 종합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yej@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