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최저임금법 반발 울산 현대차 노조 2시간 부분파업

연합뉴스2018-05-28

최저임금법 반발 울산 현대차 노조 2시간 부분파업
현대자동차 노조 2시간 부분파업(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28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 앞 광장에서 노조가 최저임금법 개정안 통과에 반발하는 민주노총의 총파업 지침에 따라 2시간 부분파업을 하고 집회를 열고 있다. yongtae@yna.co.kr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노조가 최저임금법 개정안 통과에 반발하는 민주노총의 총파업 지침에 따라 28일 2시간 부분파업에 들어갔다.
노조는 이날 오후 1시 30분부터 파업을 벌였다.
노조는 울산공장에서 올해 임금협상 조합원 보고대회 형식의 집회를 열고 "최저임금법 즉각 폐기하라"고 촉구했다.
이날 파업에는 오전 6시 45분 출근해 오후 3시 30분 퇴근하는 1조 근무자 1만5천여 명이 참여했다.

오후 3시 30분부터 일하는 2조 근무자는 파업하지 않는다.
하부영 현대차 지부장(노조위원장)은 "최저임금법 개정으로 850만 저임금 비정규직 노동자들에게 큰 고통과 아픔을 주며 생존권을 박탈하는 것에 반대한다"며 "최저임금법 개악안의 본회의 상정을 즉각 철회하라"고 요구했다.
현대차는 이에 대해 "노조의 파업은 근로조건과 무관한 내용이고, 합법적인 파업 절차를 거치지 않은 불법파업"이라며 "민·형사상 고소·고발 등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