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LG, 봉천동 화재현장서 생명 구한 시민 3人에 '의인상'

연합뉴스2018-05-28

LG, 봉천동 화재현장서 생명 구한 시민 3人에 '의인상'
LG복지재단 "故 구본무 회장 뜻 이어갈 것"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LG복지재단은 최근 서울 관악구 봉천동의 오피스텔 화재현장에서 의식을 잃은 주민을 구한 3명에게 'LG의인상'을 전달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에 LG의인상 수상자는 김해원(49)·김영진(44)·박재홍(30) 씨 등이다.
지난 19일 화재가 발생한 오피스텔 인근에서 자동차 공업사를 운영하는 김해원 씨는 당시 건물에서 나는 연기를 보고 곧바로 119에 신고한 뒤 건물 안으로 뛰어들어갔다.
이어 근처 공사장에서 작업하던 김영진 씨와 박재홍 씨도 화재 현장으로 뛰어들어, 이들 3명은 불에 휩싸인 건물 5층에서 유독가스를 마시고 쓰러진 주민을 밖으로 옮겨 구조했다.
구조된 주민은 양팔과 얼굴에 2도 화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태라고 LG복지재단은 전했다.
'LG의인상' 수상자는 2015년 제정 이후 지금까지 75명에 이른다.
LG복지재단은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에게 기업이 사회적 책임으로 보답한다'라는 고(故) 구본무 회장의 뜻을 이어가기 위해 우리 사회의 의인들을 꾸준히 발굴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봉천동 화재현장서 주민 구한 'LG의인상' 수상자 3인(서울=연합뉴스) LG복지재단은 지난 19일 서울 관악구 봉천동에 위치한 오피스텔 화재 현장에 뛰어들어 의식을 잃은 주민을 구한 3명에게 'LG의인상'을 전달하기로 했다. 수상자는 왼쪽부터 김해원·박재홍·김영진 씨다.

ykba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