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경기지역협력연구센터, 적외선 렌즈 양산 성공

연합뉴스2018-05-28
경기지역협력연구센터, 적외선 렌즈 양산 성공
반도체 공정 도입…스마트폰 탑재해 온도측정 등 활용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는 도가 지원하는 지역협력연구센터(GRRC)인 성균관대학교 '융복합 센서 소재 공정 플랫폼 센터'가 '적외선 렌즈' 대량생산 기술개발에 성공했다고 28일 밝혔다.

적외선 렌즈를 기판에 부착한 모습 [ 경기도 제공 ]

적외선 센서 부품 중 하나인 적외선 렌즈는 생산 공정 특성상 한 개씩밖에 생산을 못 하고 가격이 비싼 단점이 있었다.
성균관대학교 융복합 센서 소재 공정 플랫폼 센터는 적외선 렌즈 생산과정에 반도체 공정을 도입해 대량생산 문제를 해결, 렌즈 단가를 4분의 1로 낮췄다.
또 스마트폰 탑재를 위한 성능 실험이 진행 중으로 상용화를 앞두고 있다.
융복합 센서 소재 공정 플랫폼 센터 관계자는 "스마트폰에 적외선 렌즈를 적용한 센서를 탑재하면 산업 현장은 물론 일반 사용자도 다양한 환경에서 스마트폰으로 간단하게 온도 측정을 할 수 있게 된다"며 "자동차, 조명제어, 헬스케어 등에도 활용할 수 있고 수입대체 효과도 기대된다"고 말했다.
도는 센터의 적외선 센서 연구개발비 가운데 5억1천만원을 지원했다.
GRRC는 도가 중소기업에 필요한 원천기술을 대학의 연구력으로 지원하기 위해 도내 19개 대학에 설치한 산학협력기구다.
chan@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성균관대학교 초중고·대학 학교/교육기관,비영리법인 -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