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건축구조기술사회 '제2차 기술세미나'…해외 내진설계 사례 소개

연합뉴스2018-05-25
건축구조기술사회 '제2차 기술세미나'…해외 내진설계 사례 소개


▲ 한국건축구조기술사회는 지난 23일 한국과학기술회관에서 열린 제2차 기술세미나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서는 실질적으로 건축물의 안전성을 책임지는 구조기술사 및 내진보강 전문가들이 참석해 포항 지진 이후 사회 전반에 걸쳐 이슈화되고 있는 지진 관련 기술 중 '국내·외 내진보강 제진장치 설계사례'를 주제로 진행됐다.
15층 철골모멘트 골조 점성댐퍼 보강 사례(미국 데겐콜브(Degenkolb) 제임스 오말리 부사장), 도시환경 및 노후건축물 재생기술 테스트베드 적용 연구 사례(한국건설기술연구원 유영찬 소장), 미국 기존건물 내진 기준을 통한 보강설계(미국 데겐콜브 김인성 박사), 실리콘 점성댐퍼를 이용한 내진보강 설계(테크스퀘어 정인용 이사) 등 총 4가지 강연으로 구성됐다.
데겐콜브는 미국 서부에 본사를 둔 업계 내 손꼽히는 내진 설계 엔지니어링 업체로, 이번 행사를 후원한 테크스퀘어와 기술자문 등 지속적인 업무 교류를 이어 왔다. 이를 계기로 이번 행사에서 내진 설계 분야 선진국인 미국의 우수한 기술을 소개했다.
제임스 오말리 부사장은 "내진보강 설계 시 전체 사업비 책정은 단순히 보강공법에 따라 결정되는 것이 아니다. 중요한 것은 공법을 채택함으로써 발생할 수 있는 여러 가지 사항에 대해 종합적으로 고려해야 한다"며 "일반공법에 해당하는 '전단벽 보강' 및 '비좌굴가새(BRB) 공법'을 사용하더라도, 추가적 접합부나 기초 보강의 필요 유무에 따라 제진(댐퍼)공법보다 큰 비용이 발생할 수 있다"고 말했다.
같은 회사 소속 김인성 박사는 미국토목학회(ASCE) 기준을 설명하고, 선진화된 내진기술 교육을 통해 앞으로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성을 제시하며 참석자들과 깊이 있는 논의를 진행했다.
한국건설기술연구원 유영찬 소장은 국가 연구개발 우수성과 100선에도 선정된 바 있는 '다층 변위 증폭형 제진 시스템'의 설계 및 현장적용 사례를 소개하며, 4층 미만 저층 콘크리트 구조물에서 발생하는 매우 작은 변위를 효과적으로 증폭시켜 제진장치의 효율을 높일 수 있는 기법에 대해 강연했다.
마지막으로 테크스퀘어 정인용 이사는 소속 회사에서 진행한 시험 결과를 바탕으로 제진댐퍼를 적용한 내진 보강공법의 기술검증 이슈 및 올바른 시험 방법 등 내용으로 강연을 진행했다. 실제 데이터에 기반을 둔 연구결과로 국내 내진보강 기술의 현주소를 정확히 진단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업계 관계자들의 많은 관심을 모았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테크스퀘어 1차 금속제품 도매업 중소기업,주식회사,법인사업체 2007.02.14 (13년)
한국건설기술연구원 기타 기술 시험, 검사 및 분석업 기타,연구소,비영리법인 1983.06.10 (37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