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코스닥벤처펀드 덕에 공모주 청약 열기 '후끈'

연합뉴스2018-05-25

코스닥벤처펀드 덕에 공모주 청약 열기 '후끈'
문철명 현대사료 대표이사[현대사료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권수현 기자 = 코스닥벤처펀드 열기가 공모주 시장으로 옮겨붙어 청약 경쟁률이 1천대 1을 넘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25일 금융투자 업계에 따르면 지난 23~24일 이틀간 진행된 현대사료의 일반 투자자 대상 공모주 청약 경쟁률은 1천690대 1에 달했다.
내달 초 코스닥 상장을 추진 중인 현대사료는 일반 투자자에게 주식 30만5천236주를 배정했는데 청약물량은 5억1천585만주를 넘었다.
이에 따라 청약 증거금만 1조7천억원이 모였다.
앞서 현대사료는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부터 839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여 공모가가 희망범위(밴드) 상단인 6천600원으로 정해졌다.
최근 청약을 마감한 의료용 영상진단장비 업체 제노레이와 의료기기 업체 세종메디칼도 공모주 청약 경쟁률이 각각 1천29대 1과 923대 1에 달했다.
이들 업체 역시 기관투자자 수요예측 경쟁률이 800∼900대 1에 달했다.
최근 공모주 시장의 청약 열기는 코스닥벤처펀드 흥행과 무관치 않다.
지난 4월 초순 처음 나온 코스닥벤처펀드는 출시 한 달여 만에 시중 자금 2조5천억원이 몰렸다.
코스닥벤처펀드는 운용사가 코스닥시장 신규 상장 공모주식의 30%를 우선 배정받는데, 코스닥벤처펀드가 공모주 청약에 참여하면서 수요예측 경쟁률이 높아지고 공모주 시장의 열기도 함께 상승하고 있다는 분석이다.
금융투자업계의 한 관계자는 "아직 초기이기는 하지만 코스닥벤처펀드 참여로 기업공개(IPO) 시장이 활성화하는 분위기"라고 말했다.
inishmor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