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저소득층 '파일럿 꿈' 지원해요"…항공장학재단 설립 '속도'

연합뉴스2018-05-07
"저소득층 '파일럿 꿈' 지원해요"…항공장학재단 설립 '속도'

(세종=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항공기 조종사를 꿈꾸는 저소득층 자녀를 지원하기 위한 항공장학재단 설립이 속도를 내고 있다.
국토교통부는 8일 항공장학재단 업무를 소개하고 예비 조종사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전용 홈페이지와 상담전화 등 '헬프데스크'를 운영한다고 7일 밝혔다.
전용 홈페이지는 한국공항공사 홈페이지(www.airport.co.kr/www/main.do) 상단에 있는 '고객센터-조종인력양성센터'를 클릭하면 접속할 수 있다. 상담전화(☎ 02-2660-2509)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운영한다.
국토부는 지난 3월 아시아나항공[020560]과 대한항공[003490] 등 8개 국적 항공사와 한국·인천공항공사, 비행훈련기관 등이 참여한 가운데 올해 저소득층 220명을 선발해 조종사 훈련 비용을 지원하기로 하고 항공장학재단 설립을 준비하고 있다.
올해 11월 출범 예정인 항공장학재단은 양대 공항공사가 각 30억원을 출자하고 항공사가 추가로 출연한 기금으로 운영한다.
장학재단은 조종사를 꿈꾸는 저소득층 학생들을 '선(先) 선발-후(後) 교육' 방식으로 뽑아 조종사 훈련을 위한 교육 비용을 저금리로 지원한다.
교육비는 약 1억원을 지원하며, 금리는 약 2%로 정할 계획이다. 지원을 받은 학생은 항공사 입사 후 5년 안에 지원금을 상환하면 된다.
올해 아시아나항공이 70명을 비롯해 대한항공 56명, 제주항공[089590] 30명, 진에어[272450] 24명, 에어부산 20명, 이스타항공·티웨이항공 각 20명 등 총 220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훈련생 선발과 관련해 자세한 정보가 필요한 사람은 누구나 홈페이지에 질문을 남기거나 상담전화로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항공장학재단 설립준비단 [국토교통부 제공=연합뉴스]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대한항공 항공 여객 운송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1969.09.19 (50년)
아시아나항공(주) 항공 여객 운송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국인 투자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1988.02.17 (31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