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벤처기업 적극 육성'…정부, 1조7천억원 펀드 조성

연합뉴스2018-01-10

'벤처기업 적극 육성'…정부, 1조7천억원 펀드 조성
역대 최대 추경예산 투자…민간자금 유입도 활발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벤처기업의 혁신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한 펀드가 1조7천억원 규모로 조성됐다.
중소벤처기업부와 한국벤처투자는 2017년 모태펀드 추경 출자사업을 벌인 결과 1조6천753억원의 벤처펀드를 조성했다고 10일 밝혔다.
벤처펀드는 정부의 모태펀드 자금에 민간자금이 더해져 만들어진다.
모태펀드 자금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의 추경예산 8천억원을 비롯해 본예산 300억원, 회수재원 300억원 등 총 8천600억원이 투입됐다.
정부는 지난해 10월 벤처펀드를 운용할 벤처캐피탈(VC)로 청년창업, 4차 산업혁명, 재기지원 등 5개 분야 48개를 선정했다.
이 중 기한인 1월 9일까지 결성을 완료한 조합은 43개다.
나머지 5개 펀드는 올해 1분기 결성될 예정이다. 마무리되면 전체 벤처펀드 규모는 1조8천억원을 웃돌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결성된 벤처펀드는 민간자금이 예상보다 많이 투입되면서 당초 목표였던 1조4천450억원보다 2천300억원 많은 규모로 결성됐다. 민간자금의 활발한 유입으로 펀드 조성이 통상적인 경우보다 빠르게 완료된 것이 특징이다.
단일 펀드로는 사상 최대 규모인 벤처펀드도 설립됐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가 결성한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에이티넘리딩컴패니투자조합'이다. 3천207억원 규모에 이른다.
에이티넘인베스트먼트는 통산 수익률이 10%(내부수익률)가 넘는 벤처캐피털이다. 높은 수익성을 기대한 민간자금이 자연스럽게 유입된 것으로 분석된다.
향후 4∼5년간 투자되면 스타트업(신생기업)의 성장 과정에서 약 6천600여개의 일자리가 생길 것으로 중기부는 예상했다.
박용순 중기부 벤처투자과장은 "추경으로 결성된 펀드와 혁신모험펀드 등 올해 결성될 펀드를 합치면 벤처투자 시장에 자금이 충분히 공급될 것"이라며 "민간 중심 투자생태계 조성을 위한 대책이 추가로 발표될 것"이라고 말했다.

중소벤처기업부 로고[연합뉴스 자료사진]
gatsb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