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이부용 대림비앤코 고문 별세

연합뉴스2018-01-05
이부용 대림비앤코 고문 별세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이부용 대림비엔코 고문이 지병으로 5일 별세했다. 향년 75세.
이재준 대림그룹 창업주의 차남인 이 전 부회장은 1980년 대림비앤코의 전신인 대림요업에 사장으로 취임해 국내 욕실 산업을 이끌어왔다.
위생도기 업계에서 국내 최초로 KS마크를 획득하고, 최근 15년 동안 국내 위생도기 부분 시장 점유율 1위를 수성하는 데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 전 부회장은 1982~1985년 대한체조협회 16대 회장, 1993~2003년 대림산업[000210] 부회장을 역임했다. 최근까지 대림비앤코 고문으로 재직했으며, 현재 장남인 이해영 부회장이 뒤를 이어 대림비앤코를 경영하고 있다.
빈소는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0호실에 마련됐으며, 장례는 회사장으로 치러진다. 발인은 7일 오전 8시다.

고(故) 이부용 전 대림그룹 부회장[연합뉴스 자료사진]

yjkim84@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대림비앤코(주) 위생용 및 산업용 도자기 제조업 코스피,1000대기업,중견기업,외부감사법인,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1968.09.20 (52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