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여성 근로자, 여성 상사 밑에서 스트레스 더 받는다"

연합뉴스2018-01-03

"여성 근로자, 여성 상사 밑에서 스트레스 더 받는다"


성평등(PG)[제작 이태호]

(서울=연합뉴스) 김범수 기자 = 여성 근로자들은 직속 상사가 여성일 때 스트레스를 더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3일 한국노동경제학회의 '상사 성별이 여성 근로자의 노동시장 성과에 미치는 영향 분석'(정한나 한국고용정보원 부연구위원) 논문에 따르면 여성 근로자는 직속 상사가 여성이면 그렇지 않을 때보다 스트레스를 3.5% 더 받는 것으로 분석됐다.
특히 여성이 직속 상사이고 전체 직원 중 여성 비율이 50∼75%인 사업장에서 여성 근로자의 스트레스가 가장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게다가 직속 상사가 남성일 때보다 여성 사원·대리급 승진 확률은 20.1% 떨어졌다.
정 부연구위원은 "여성 리더가 같은 여성에 엄격한 기준을 적용하거나 경쟁적인 모습을 보이면서 여성 근로자의 직장 내 스트레스 계수는 높고 낮은 직급의 여성 승진 확률은 떨어진 것으로 해석된다"고 말했다.
bumsoo@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