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신년사] 최석종 KTB투자증권 사장

연합뉴스2018-01-02

[신년사] 최석종 KTB투자증권 사장

(서울=연합뉴스) 2018년 무술년 새해가 밝았습니다. 올 한해 지향점으로 삼아야 할 핵심 목표를 다음과 같이 공유하고자 합니다.
첫째, 금융인의 기본자세를 재정립해야 합니다.
고객 이해 상충 방지를 최우선으로 고려하고 모든 업무에 규정과 법률을 준수하는 것을 원칙으로 삼아야 하겠습니다.
KTB의 강점이라 할 수 있는 그룹 내 시너지도 더욱 활성화해야 합니다. 새로운 금융상품과 서비스 개발, 그리고 그룹 내 시너지를 적극적으로 유도하기 위해 이를 평가하고 보상할 수 있는 체계도 마련해 나갈 것입니다.
둘째, KTB만의 관리 체계를 통해 내실 있는 회사로 도약해야 합니다.
투자증권은 물론, 각 계열사와 그룹 전반의 기간별 상품별 분석체계를 면밀히 구축해 자본 효율성을 제고하고, 효율적 리스크 체계를 수립해야 합니다.
셋째, 제약 이슈를 해소하여 중장기 성장의 기틀을 마련해야 합니다.
올해는 반드시 신용등급의 상향을 통해 자금조달부터 투자, 상품개발까지 회사 전반적인 수익 개선이 가능하도록 해야 합니다.
또 지난 몇 년간 소홀했던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서도 다양한 방면의 노력이 수반돼야 할 것입니다.
문샷 씽킹(moonshot thinking)이란 말을 들어보셨을 겁니다.
전 세계 4차산업 혁명을 주도하고 있는 실리콘밸리 기업가들의 정신적 뿌리라고 할 수 있는 이 표현은 문제의식과 근본적 해결방식, 혁신적인 기술을 통해 10%의 개선이 아니라 10배 개선을 가능하게 하는 사고방식을 뜻합니다.
올 한해 절대 쉽지 않은 환경이 예상되고 예상치 못한 변수로 어려움이 닥칠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할 수 있다는 자신감과 근본으로 돌아간 문제의식으로 무장하면 결코 우리의 목표는 불가능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engi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