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신년사] 이근영 DB 회장 "사명 변경 계기로 본격 도약"

연합뉴스2018-01-02

[신년사] 이근영 DB 회장 "사명 변경 계기로 본격 도약"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기자 = 이근영 DB그룹 회장은 2일 "사명 변경을 계기로 조직문화를 더욱 개방적, 진취적, 역동적으로 바꿔나갈 것"이라며 "2018년은 새로 출범한 DB가 본격적인 성장과 도약을 시작하는 해"라고 말했다.
이 회장은 이날 서울 대치동 DB금융센터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전 임직원이 응집된 조직력을 발휘해 탁월한 경영성과를 창출, DB의 변화된 면모를 각인시킬 수 있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또 4차 산업혁명의 변화에 선제 대응해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해야 한다면서 "상품과 서비스, 시장과 고객에 대한 인식을 근본적으로 새롭게 해 경쟁우위를 확보하는 전략적 유연성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어 이 회장은 "성과주의 경영을 기반으로 자율경영, 책임경영을 강화할 것"이라며 "최고 수준의 인적 역량 확보와 적재적소 배치를 통해 경영의 전문성을 높이는 한편 사업별 경쟁력을 글로벌 수준으로 발전시키는 데 역량을 모아야 한다"고 주문했다.
특히 금융 부문에 대해 "디지털화와 금융 혁신의 트렌드를 사전 예측하고, 글로벌 유동성 변화에 따른 변동성과 리스크를 철저히 분석해 고객의 소중한 자산을 지키고 높은 수익으로 보답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회장은 "지난 '동부그룹 시대'의 반세기 역사가 후발기업의 한계를 극복하고 새로운 기업가치를 창조하기 위한 도전과 혁신으로 점철된 시기였다면 DB의 시대는 글로벌 선진기업으로 새롭게 발전해가는 성공과 웅비의 시대가 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날 시무식을 겸해 열린 '2017년 경영대상 시상식'에서는 DB손해보험의 언더라이팅팀, DB금융투자 종합금융본부, DB메탈 마케팅·원료총괄, DB하이텍 생산본부 등 총 11개팀이 수상했다.
human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