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신년사]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내실경영으로 이윤극대화"

연합뉴스2018-01-02

[신년사] 박삼구 금호아시아나 회장 "내실경영으로 이윤극대화"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은 2일 "올해 내실경영을 통해 이윤 극대화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박 회장은 이날 서울 종로구 문호아트홀에서 열린 그룹 시무식에서 "올해 매출 9조8천억원, 영업이익 6천억원, 경상이익 6천억원 등 경영목표를 달성하겠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먼저 지난해 그룹이 금호타이어 매각 문제로 최악의 어려운 시기를 겪었다고 회고했다.
그러면서 "이제 새로운 각오로 금호아시아나를 시작하려 한다"며 "과거의 금호아시아나가 아닌 새로운 발상과 사고, 창업 초심의 정신으로 2018년을 시작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박 회장은 올해도 고유가, 금리 인상, 환율 불안, 북핵 이슈 등 다양한 위협 요인이 있다고 지적하면서 "급변하는 환경에 발 빠른 대처로 이를 극복하자"고 독려했다.
그는 특히 아시아나항공과 에어부산, 에어서울, 금호건설, 아시아나IDT, 금호리조트 등 각 계열사에는 부여된 목표 달성과 견실한 성장을 당부했다.
박 회장은 "작년 경영방침을 '4차 산업사회 선도'로 정하고 사별 전략과제를 선정해 많은 부분을 마무리했다"며 "변화에 뒤떨어지면 도태된다는 절박한 위기감을 느끼고, 올해도 빅데이터 활용에 더욱 박차를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우리 그룹은 항상 시련과 위기를 겪었지만 그때마다 좌절하지 않고 극복한 집념의 역사가 있다"며 "내실경영을 통해 이윤 극대화에 총력을 기울이자"고 덧붙였다.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dkki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