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신년사]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연합뉴스2018-01-02

[신년사]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

(서울=연합뉴스) 임직원 여러분, 올해는 시장 금리 상승으로 조달 비용이 증가하고 잠재 리스크는 확대될 것이며, 가계부채 구조조정에 따라 가계의 소비 여력은 줄어들 것입니다.
또한, 가맹점수수료율 체계와 금리 체계의 변화 등 외부 정책 영향으로, 카드업계 전체의 수익 구조는 더욱 악화할 것으로 예상합니다.
그렇지만, '기회는 항상 위기와 함께 온다'는 워런 버핏의 말처럼 우리 앞에 놓인 녹록지 않은 경영 환경을 단순히 우리를 가로막는 '장애물'이 아니라, 한계를 뛰어넘는 새로운 도약의 '디딤돌'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이를 위해 첫째, 질적 성장 중심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운영해야 합니다.
단기적으로 전사 자원을 고수익 자산 중심으로 우선 집중하고 성장 잠재력이 높은 상품에 투자해 상품 포트폴리오를 최적화해야 할 것입니다.
둘째, 디지털 퍼스트 혁신 가속화입니다.
디지털 기술을 통해 업무 프로세스를 간소화하고 비용을 효율화하는 한편, 근거리 무선통신(NFC) 결제 인프라를 카드사 공동으로 구축하는 동시에 주요 간편결제사와 전략적 제휴를 강화하는 등 지불결제 시장변화에 전방위적으로 대응해야 할 것입니다.
셋째, 복합 금융 회사(Multi Finance Company) 전환 기반 구축입니다.
비정형 데이터와 그룹 데이터, 디지털 기술을 기반으로 신용평가체계를 고도화하여 중금리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고객 관점에서 기존 금융상품을 업그레이드하는 노력을 지속해서 추진해야 할 것입니다.
성장하고 있는 할부금융과 리스 사업은 전용 플랫폼 구축을 통해 다이렉트 마케팅 역량을 강화하고, 자동차 전후방 사업자와 연계한 토탈 금융서비스를 제공해야 할 것입니다.
넷째, 글로벌 사업의 성과 창출 가시화입니다.
그룹사 공조 아래, 아시아 시장을 중심으로 인수·합병(M&A) 등의 성장을 지속 모색하고. 그룹사 동반 진출국에서는 디지털 기반 글로벌 사업모델의 성공사례를 창출해야 할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1등 DNA 기반 강한 조직문화 구축입니다.
새로운 방식으로 틀을 깨는 '창의', 자기 주도적으로 성과를 창출하는 '몰입', 구체적이고 계획적인 '강한 실행'의 1등 DNA를 확고하게 정착시켜야 할 것입니다.
기본으로 돌아가 업무의 작은 부분까지 돌아보고, 전방위적이고 근본적인 변화를 이루어낸다면 어떠한 난관도 돌파 가능하다고 믿습니다.
laecorp@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