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신년사]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연합뉴스2018-01-02
[신년사]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

(서울=연합뉴스) 임직원 여러분! 올해 우리 앞에는 기대와 우려가 공존하는 경영 환경이 펼쳐질 전망입니다.
금융산업의 패러다임 변화를 선도해 미래 개척의 주도권을 확보해 나갑시다.
이러한 의지를 담아 2018년 경영슬로건을 '더 높은 시선(視線), 창도(創導)하는 신한'으로 정했습니다.
이를 위해 첫째, '원 신한' 전략 실행의 깊이와 폭을 지속해서 확장해 가야 합니다.
'원 신한' 전략 플랫폼을 바탕으로 임직원의 지식과 경험, 역량을 연결 융합하고 브랜드와 같은 무형자산을 그룹 관점에서 한 방향으로 정렬해, 차별화된 고객 가치와 흥미롭고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해 나갑시다.
둘째, 새로운 금융을 만들기 위해 부단한 노력을 기울여야 합니다.
우리가 만들어 갈 새로운 금융은 혁신기업과 벤처, 서민들에게 금융의 온기를 골고루 전달하는 동시에, 신한의 가치도 함께 키우는 것입니다.
회사의 이익이 아니라 고객의 가치, 개별 그룹사가 아니라 그룹 전체, 익숙한 관행이 아니라 미래를 향한 도전을 우선해 주시기 바랍니다.
셋째, 직원의 성장과 사회의 희망을 위해 더 많이 투자해야 합니다.
그룹에서는 리테일과 기업, 자본시장, 자산관리(WM), 글로벌, 디지털 분야에서 성과 창출을 가속하기 위해 인재 발굴과 육성을 강화할 계획입니다.
지금까지 주력해 온 공존(共存), 공감(共感), 공생(共生)의 사회책임경영활동을 지속해서 펼쳐 나가는 한편, 소득주도 성장을 지원하기 위한 저신용자 재기지원과 여성인력 취업지원 등과, 혁신성장에 부응하기 위한 중소기업 지원과 4차산업혁명 청년 교육 등에 신한의 따뜻함을 새롭게 전하고자 합니다.
이를 위해 2020년까지 총 2천700억원 규모의 자원을 투입할 계획이며, 지방자치단체 등 지역사회와도 더욱 긴밀히 연계하여 실효성 있는 프로그램을 구체화할 예정입니다.
창의에 속도를 더해 온 지난해의 여정을 이어, 올해는 '창도신한(創導新韓) 축적태산(蓄積泰山)'의 깃발을 높이 듭시다.
laecorp@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신한(유) 콘크리트 및 철근 공사업 중소기업,유한회사,법인사업체 1992.06.02 (28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