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신년사] 허창수 GS 회장 "절차탁마 자세로 경쟁력 확보해야"

연합뉴스2018-01-02
[신년사] 허창수 GS 회장 "절차탁마 자세로 경쟁력 확보해야"
2일 GS신년모임…"포트폴리오 확충으로 미래 성장동력 발굴"

(서울=연합뉴스) 김영현 기자 = 허창수 GS그룹 회장은 2일 2018년 새해를 맞아 그룹 경영진에게 "절차탁마(切磋琢磨)의 자세로 차별화된 경쟁력을 확보해 달라"고 주문했다.
허 회장은 이날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계열사 CEO 등 경영진 1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2018 GS신년모임'에서 이같이 당부했다.
절차탁마는 '시경(詩經)'에 나오는 말로 칼로 다듬고 줄로 쓸며 망치로 쪼고 숫돌로 간다는 뜻이다. 학문이나 인격을 갈고닦는 것을 말한다.
허 회장은 "남들과 똑같이 해서는 결코 앞서 나갈 수 없으며 자신만의 차별화된 역량을 확보한 기업만이 생존을 넘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부족한 부분은 배워서 한 걸음 더 나가고, 똑같은 실수는 줄여가야 하며 절차탁마의 자세로 역량을 쌓아갈 때 '밸류 넘버원(No.1) GS'로 거듭날 수 있다"고 강조했다.
허 회장은 또 경쟁력 강화와 포트폴리오 확충으로 미래 성장동력을 발굴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이제 우리는 사업구조를 고도화하고 변화의 흐름을 잘 읽어내야 한다. 그간 우리가 축적한 역량을 모아 신사업을 발굴하고 해외시장을 개척하는데 매진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나아가 계열사 간 협업을 통해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발굴해야 한다"며 "계열사가 보유한 강점을 더하고 어려움을 나눈다면 시너지가 배가 돼 새로운 성장동력을 만들어낼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허 회장은 배우고 진화하는 조직문화 구축을 강조했다.
그는 "4차 산업혁명 등 과거와는 확연히 다른 경영환경에서는 끊임없이 학습하는 개인과 조직만이 경쟁력을 가질 수 있다"며 "다양한 현장에서 새로운 지식을 습득하고 서로 소통하고 공유해서 변화에 민첩하게 대응해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상생 경영으로 건전한 경제 생태계 조성에 일조하는데도 힘써달라"고 말했다.

허창수 GS그룹 회장. [GS그룹 제공=연합뉴스]

coo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지.에스 기타 산업용 기계 및 장비 도매업 중소기업,주식회사,법인사업체 -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