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SKC, 폴더블 디스플레이 소재 사업 진출…850억원 투자

연합뉴스2017-12-27
SKC, 폴더블 디스플레이 소재 사업 진출…850억원 투자
2019년 10월 상업화…2021년 이후 30% 이상 시장점유 목표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SKC가 접을 수 있는 '폴더블(foldable)' 디스플레이의 핵심 소재인 투명 폴리이미드(PI) 필름 사업에 진출한다.
SKC는 27일 서울 본사에서 이사회를 열고 투명PI 필름 사업화에 680억원을 투자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2019년 7월까지 진천공장에 신규 설비를 도입하고 2019년 10월 상업화를 시작할 계획이다.
필름 가공을 담당하는 SKC하이테크앤마케팅도 170억원을 투자한다.
투명PI 필름은 유리처럼 표면이 딱딱하지만 접을 수 있고 여러 번 접어도 자국이 남지 않는다.
이런 특성 때문에 폴더블 또는 종이처럼 말 수 있는 롤러블(rollable) 디스플레이 소재로 주목받고 있다고 SKC는 설명했다.
시장조사기관인 스트래티직 애널리틱스(Strategic Analytics)에 따르면 폴더블 스마트폰 등 폴더블 디스플레이 기기 시장은 2022년 약 5천100만대로 성장할 전망이다.
폴더블 디스플레이가 일반 유리를 대체할 경우 조 단위의 시장이 열릴 수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SKC는 2021년 이후 투명PI 필름 시장 점유율 30% 이상을 확보한다는 목표다.
SKC에 따르면 현재 투명PI 필름을 개발한 것으로 알려진 곳은 손에 꼽을 정도다.
SKC는 유색PI 필름을 성공적으로 개발·양산한 경험이 있어 투명PI 필름 사업에서 여러 강점이 있다고 말했다.
오랫동안 쌓아온 광학용 필름 생산 노하우와 필름가공 업체인 SKC하이테크앤마케팅의 기술력도 있다.
SKC는 투명PI 필름에 앞서 지난 5월 중국 석유화학업체와 자동차 유리용 PVB 필름을 생산하는 합작사(JV)를 설립하는 내용의 투자의향서(LOI)를 체결하는 등 특수 제품 사업화에 주력하고 있다.
이용선 SKC 필름사업부문장은 "내년부터 필름사업 부문을 인더스트리소재사업 부문으로 개편하고 PET 필름 중심에서 벗어나 투명PI 필름, PVB 필름, 광학용 소재 등 미래 산업이 요구하는 고기능성 소재로 사업영역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SKC 연구원이 투명PI 필름을 살펴보고 있다. [SKC 제공=연합뉴스]

bluekey@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SKC(주) 마그네틱 및 광학 매체 제조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국인 투자기업,외부감사법인,수출입 기업,법인사업체 1973.07.16 (47년)
필름 광고·홍보·전시 - 2016.08.10 (4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