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한국자치학회,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 제정 및 시상식 개최

연합뉴스2017-12-27

한국자치학회,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 제정 및 시상식 개최


▲ 사단법인 한국자치학회(회장 전상직)는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을 제정하고 수상후보자 공모에 나선다고 27일 밝혔다.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은 주민자치는 한국발전의 새로운 동력이자 지방행정의 말단이 아닌 '지역사회의 첨단'이라는 전제 아래 지난 11년간 학술과 현장 모두에서 주민자치 실질화에 기여한 학술·정책·인물을 포상하기 위한 취지다.
한국자치학회는 2018년 1월 12일까지 공모, 추천, 발굴의 다양한 형식으로 수상후보자를 접수하는데, 주민자치 실질화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는 부문별로 누구나 응모하거나 추천할 수 있다.
주민자치현장인 시·군·구와 읍·면·동 차원의 활동에 주어지는 상이나 주민자치센터 강사상은 '시·도 주민자치회'의 추천을 받아 심사하게 된다.
시상은 내년 1월 23일 국회대회의실에서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 조직위원회 주관, 한국주민자치중앙회 후원으로 개최되는 '제5회 대한민국 주민자치 대회'에서 진행된다.
이번에 제정된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은 수상부문에서 주민자치의 학술, 정책, 사업, 단체, 인물 등을 총망라하고 있으며 동시에 시·도, 시·군·구, 읍·면·동 등 구체적인 실천 현장까지 포괄하고 있다.
학술상은 주민자치 실질화에 기여한 연구 논문, 정책상은 지방자치단체에서 실시한 주민자치 조례와 정책을 평가한다.
사업상은 마을강좌와 마을사업, 마을행사로 나뉘어 주민자치센터에서 실시한 강좌나 주민자치위원회에서 실시한 행사나 사업의 구체적인 실질화를 평가한다.
또한, 주민자치 현장인 시도, 시군구, 읍면동에 주어지는 상은 현장의 구체적인 실천 의지와 노력을 평가하는 것으로 주민자치에 대한 적극적인 동기부여가 목적이다.
이 밖에 주민자치 실질화에 기여한 주민자치센터 강좌 혹은 강사, 주민자치 실질화에 물심양면으로 기여한 공로자 등도 평가해 주민자치센터 강사상과 특별공로상을 수여한다.
'대한민국 주민자치대상'은 종합대상, 대상, 우수상이 있으며 종합대상과 12개 부문의 대상 수상자에게는 '주민자치해외연수'가 부상으로 주어진다.
한국자치학회 전상직 회장은 "문재인 정부가 적극적으로 추진하는 자치분권 정책의 하나로 '풀뿌리 주민자치 강화'를 천명했으나 실행을 위해 요청되는 학술적인 연구와 정책 기획, 현장 경험 등 전반이 매우 부족한 현실"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정 취지 자체가 '주민자치력'의 함양에 있는 만큼 주민자치 선진국에서 사례를 연구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고, 더구나 심사위원들이 함께하는 포상인 만큼 긍정적인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참여방법 등 보다 자세한 내용은 한국자치학회 블로그를 참조하면 알 수 있으며 문의는 한국자치학회 사무국으로 하면 된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