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삼영화학그룹 명예회장, 울산대에 해외유학 장학금 지원

연합뉴스2017-12-22

삼영화학그룹 명예회장, 울산대에 해외유학 장학금 지원
석박사 과정 유학생에 1인 최대 5천900만원씩 연간 5억 지급

울산대학교 전경[울산대학교 제공]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대학교는 22일 관정 이종환 교육재단이 미국, 일본 등 해외 우수 대학의 석사와 박사과정에 진학하는 울산대 졸업생에게 연간 최대 5천900만원씩 총 5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울산대는 장학생선발위원회를 구성, 내년 학기부터 해외유학 장학생을 선발하기로 했다.
관정 교육재단은 이종환 삼영화학그룹 명예회장이 2000년 사재 10억원으로 설립했다. 올해 가을 학기까지 8천억원을 기부했다.
지금까지 9천354명에게 1천391억6천만원을 지급했으며, 기타 교육사업으로 634억원을 지원했다.
2006년에는 서울대의 '남북통일말사전' 발간을 지원했고, 2015년에는 서울대 도서관 건립비로 600억여원을 기부하기도 했다.
이 명예회장이 기부한 8천억원은 자기 재산의 95% 규모로 이는 알프레드 노벨이 자기 재산의 94%, 앤드류 카네기의 90%에 비교하면 세계에서 사재를 가장 많이 사회에 환원한 비율이라고 울산대는 설명했다.
장학기금을 유치한 오연천 울산대 총장은 "이 명예회장이 울산대의 미래학자 양성에 관심을 주신 것은 대학교육의 균형발전 차원에서 의미가 크다"고 말했다.
young@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