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농심-아지노모도, 즉석분말스프 합작회사…평택에 공장 설립

연합뉴스2017-12-21

농심-아지노모도, 즉석분말스프 합작회사…평택에 공장 설립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농심이 '보노스프'를 국내에서 생산하기 위해 세계적인 식품기업 아지노모도사와 합작회사를 설립한다.
농심은 21일 일본 도쿄(東京) 아지노모도 본사에서 ㈜농심 박준 대표이사와 아지노모도㈜ 니시이 다카아키 사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즉석분말스프 생산을 위한 합작회사 계약 체결식'을 열었다.
양사는 한·일 각 나라에서 식품기업으로 명성을 쌓은 서로의 노하우를 교류해 성장하는 국내 분말스프 시장 수요에 발맞춘다는 계획이다.
이번 계약에 따라 내년 상반기에 경기도 평택 농심 포승물류센터 부지에 분말스프 공장이 설립된다.
2019년 준공이 목표다.
자본금은 130억원이다. 농심과 아지노모도사가 49대 51의 비율로 출자한다.
농심은 합작회사 설립에 따라 분말스프 브랜드의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고 한국 시장에 적합한 제품을 계속 개발한다는 계획이다.
농심은 보노스프를 국내에 판매하기 시작한 2006년 아지노모도사와 협력해왔다.
보노스프는 끓는 물을 붓고 젓기만 하면 간편하게 먹을 수 있는 즉석스프다. 최근 5년간 약 30%의 높은 성장률을 보였다.
연 매출은 170억원, 시장 점유율은 32%이다.
박준 농심 대표이사는 "이번 합작 체결을 계기로 성장하는 국내 즉석스프 시장에 대비하고 역사와 전통이 있는 양사의 노하우를 교환해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농심-아지노모도 합작계약 체결[농심 제공]
kamj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