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출시 20년 맞은 CJ제일제당 '다담'…"올해 매출 400억원"

연합뉴스2017-12-20
출시 20년 맞은 CJ제일제당 '다담'…"올해 매출 400억원"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CJ제일제당은 냉장 간편 요리 양념 전문 브랜드 '다담'이 올해로 출시 20주년을 맞았다고 20일 밝혔다.
1997년 12월 첫 선을 보인 다담은 현재까지 누적 매출이 약 2천500억원에 이르고, 누적 판매량은 약 2억개다.
이는 국민 한 명당 다담을 4봉씩 사들인 것과 마찬가지다.
다담 매출은 출시 첫 해 약 10억원대에서 2008년 약 100억원대로 올라섰다.
2012년 200억원대 브랜드로 성장했고, 올해는 약 400억원 매출(소비자가 환산 기준)이 예상된다.
출시 당시와 비교하면 40배 가까이 성장한 셈이다.
최근 5개년(2013∼2017년)만 보더라도 연평균 성장률이 17%가량이다.


시장조사기관인 링크 아즈텍에 따르면 지난해 찌개 양념 시장점유율은 약 66%다.
CJ제일제당은 "맛과 품질 개선을 위한 끊임없는 연구개발 노력이 있었기에 이러한 성과가 가능했다"며 "신제품을 내놓기보다 최대한 첨가물 사용을 최소화하고 메뉴별 최적의 상품을 내놓기 위한 연구를 계속해 업그레이드해온 결과"라고 전했다.
CJ제일제당은 "초보주부, 워킹맘, 1인 가구, 캠핑족 등을 대상으로 마케팅 활동을 꾸준히 펼친 것도 주효했다"고 덧붙였다.
현재 다담을 포함한 간편 요리 양념 카테고리의 대부분인 찌개 양념 시장은 지난해 388억 원 규모로 성장했고, 올해는 400억 원을 훌쩍 뛰어넘을 것으로 예상된다.
약 100억 원 규모로 추정되는 볶음 조림 등 기타 간편 요리 양념 시장도 간편식 트렌드에 따라 올해 10% 이상 성장할 것으로 보인다.
CJ제일제당은 올해 '백설 다담'에서 '다담'으로 브랜드를 독립했으며 패키지 디자인도 한국적 색감과 이미지에서 탈피해 동서양 음식을 모두 아우르는 콘셉트로 리뉴얼했다.
조림볶음양념과 칼국수 양념 등 8종을 출시해 카테고리도 다양한 요리 양념으로 확대했다.
다담은 이달 13일부터 출시 20주년 기념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박범준 CJ제일제당 조미 소스 마케팅담당 부장은 "새로운 제품 라인업을 기반으로 포트폴리오를 확대해 나간다면 2020년까지 올해보다 매출을 2배 이상 키울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kamj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다담 직물 도매업 중소기업,법인사업체 2018.08.01 (2년)
(주)다담은 수산동물 건조 및 염장품 제조업 중소기업,주식회사,법인사업체 2010.04.19 (10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