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면세점 품은 신세계百 "반갑다 외국인"…매출 급증

연합뉴스2017-12-20
면세점 품은 신세계百 "반갑다 외국인"…매출 급증
11월까지 본점 외국인 고객 15.6% 신장, 외국인 매출도 10.8% 늘어
"단일 점포 연 매출 2조원 달성 눈앞"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지난해 5월 면세점을 품은 신세계백화점 본점이 다국적 관광객들의 급증에 힘입어 단일 점포 연 매출 2조원 달성을 눈앞에 뒀다.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1월부터 11월까지 본점 외국인 고객이 작년 동기에 비해 15.6% 신장했다고 20일 밝혔다.
외국인 매출도 10.8% 증가했다.
신세계백화점은 "면세점을 찾는 외국인 고객들이 백화점까지 찾아 쇼핑을 했기 때문"이라며 "이런 추세라면 올해나 내년쯤 연 매출 2조원을 올릴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면세점 매출의 큰 손인 중국인 관광객뿐만 아니라 일본, 태국, 대만 등 고객도 35.2% 늘어났다.

※ 신세계백화점 본점 외국인 구매 고객 증감 추이(단위 : %)

신세계백화점은 "명품, 잡화, 기초화장품 중심의 면세점과 달리 백화점은 스트리트 패션, 색조 화장품, 아동복 등 다양한 브랜드를 두루 갖추고 있어 외국인 고객들이 면세점 쇼핑을 마치고 백화점까지 방문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국적별 선호 쇼핑 장르도 서로 다르다.
중국 고객 가운데 화장품 구매자는 30% 이상이었다.
이 중 70%에 육박하는 고객이 비디비치, 입생로랑, 조르지오 아르마니 등 색조 화장품을 구매했다.
일본인 관광객은 구두와 핸드백 등 잡화를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동남아 고객들은 아디다스 오리지널, 뉴발란스 등 스트리트 패션 장르에 가장 많은 소비를 했다.
문용준 신세계백화점 본점 영업기획팀장은 "스트리트 패션과 색조 화장품 등 면세점에서 찾기 힘든 백화점 특화 장르는 올 한 해에만 평균 40%에 육박하는 신장세를 보이는 등 외국인 고객 매출이 좋은 실적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신세계백화점은 '외국인 VIP 고객'을 모시기 위한 다양한 마케팅들이 효과적으로 작용한 덕분에 외국인 매출이 증가할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박순민 신세계백화점 영업전략담당 상무는 "차별화한 마케팅 전략을 내세워 신세계백화점이 글로벌 쇼핑 장소로 발돋움 하는 데 일조할 것"이라며 "내년 하반기 회현동 비즈니스 호텔 완공과 함께 남대문 시장, 신세계백화점과 면세점이 구축하는 관광·숙박·쇼핑 클러스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신세계백화점 본점[신세계백화점 제공]

kamj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신세계 통신기기 소매업 대기업,법인사업체 2017.07.17 (3년)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