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2030세대 "공무원 증원 정책, 글쎄요" <인크루트 설문>

연합뉴스2017-12-19

2030세대 "공무원 증원 정책, 글쎄요" <인크루트 설문>

▲ 취업포털 인크루트(대표 이광석)는 시장조사기관 두잇서베이와 함께 '공무원 수'에 관해 인크루트 2030세대 회원 2천322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설문조사는 여야가 5년간 공공부문 일자리 17만4천 명을 추가 채용하기로 나선 가운데, 내년 중앙·지방직 공무원 3만명을 증원하기 위한 예산 4천억 원을 배정한 것에 대한 2030세대의 입장에 대해 들어봤다.
먼저 이들에게 '워너비(Wanna-be)직업'이 무엇인지, 현실과 관계없이 선택하게 했다. 그 결과 '공무원'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22.4%로 압도적인 비율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회사원'이 15.1%, '사업가'가 9.8%, '연예인'이 9.0%' 등으로 순위를 이었다.
더불어 실제로 2030세대 10명 중 2명 이상은 '향후 공무원 시험에 도전할 의향이 있다(21.6%)'고 밝혔으며 24.8%는 '고민 중(잘 모르겠다)'인 것으로 밝혀졌다.
하지만 상당수 젊은이는 우리나라의 공무원 수에 대해 '전반적으로 필요 수량보다 많다(33.4%)'고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적절하다'거나 '필요 수량보다 적다'고 보는 입장은 각각 17.2%, 23.3%로 비교적 많지 않았다.
때문인지 '공무원 증원이 일자리 창출에 효과적'이라는 명제에 회의적인 반응을 보이는 경우도 적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39.9%가 '동의하지 않는 편'이라고 밝힌 것.
'중립'의 입장을 표한 비율은 36.6%, '동의하는 편'이라는 입장을 표한 비율은 23.4%였다.
이어 현 정부의 공무원 증원 기조에 대한 입장을 묻는 말에서도 과반수의 응답자가 '인력난에 시달리는 일부 계통에서만 증원을 찬성한다(56.2%)'고 답한 가운데, '전적으로 반대한다'는 입장이 16.3%, '전적으로 찬성한다'는 입장이 8.4%로 나타났다.
한편 2030세대에게 '현재 추진 중인 공무원 증원 정책'에 대해 평가 점수를 매기게 한 결과 그 평균 점수는 100점 만점에 45점으로 나타났다. (연합뉴스)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