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폭설에 車고장 속출…손보사 긴급출동 평소보다 32%↑

연합뉴스2017-12-18
폭설에 車고장 속출…손보사 긴급출동 평소보다 32%↑
손보사 상위 4개사 오전 10시 현재 2만6천여건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18일 오전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지역 폭설로 차 고장이 속출했다.
손해보험협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현재 삼성화재, 현대해상, 동부화재, KB손해보험 등 4개사의 차 고장 긴급출동 건수는 모두 2만6천617건으로 집계됐다.
이는 직전 2주간 월요일 오전 10시까지 접수된 평균 건수(2만151건)보다 32.1%나 많은 수치다.

눈에 쌓인 주차 차량[연합뉴스 자료사진]

보험회사별로 보면 삼성화재가 9천469건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동부화재(6천761건), 현대해상(6천490건), KB손해보험(3천897건) 순이었다.
최근 2주간 긴급출동 건수와 비교하면 4개사 모두 31∼32%가 늘어나는 등 유사한 증가세를 보였다.
긴급출동 건수가 이날 많이 늘어난 것은 폭설과 추위가 겹쳐 밧데리 방전 등과 같은 차 고장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 현재 서울의 적설량은 4.8㎝를 기록했다. 서울과 경기 지역의 이날 밤까지 예상 적설량은 2∼7㎝이다.
손보협회 관계자는 "겨울철에 야간에 주차할 경우 차량 앞쪽을 해 뜨는 동쪽으로 향하게 해야 아침에 태양열의 보온으로 차량 시동을 켜기 좋다"며 "또한 장기간 주차할 경우 눈보라가 몰아치는 방향으로 차를 세워두면 엔진룸으로 눈이 들어가 시동이 잘 안 걸릴 수 있다"고 조언했다.

[표] 주요 보험회사 긴급출동 현황
(단위: 건, %)
pseudojm@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삼성화재해상보험(주) 손해 보험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1952.01.26 (68년)
현대해상화재보험(주) 손해 보험업 코스피,대기업,1000대기업,외부감사법인,법인사업체 1955.03.08 (65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