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유안타증권 "미래에셋대우 증자로 주가희석…목표가↓"

연합뉴스2017-12-18

유안타증권 "미래에셋대우 증자로 주가희석…목표가↓"

(서울=연합뉴스) 박상돈 기자 = 유안타증권은 18일 미래에셋대우[006800]가 7천억원대 유상증자로 주가 희석효과가 나타날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1만4천원에서 1만3천원으로 내렸다.
정준섭 연구원은 "유상증자로 늘어날 자본과 주식 수를 고려해 목표주가를 새로 산출했다"며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진행으로 발행어음 심사가 중단된 점과 향후 자사주 매각 등의 자본확충 가능성이 있는 점도 부담 요인"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그러나 "다른 증권사 대비 압도적인 자본 격차로 초대형 투자은행(IB) 선두 증권사로서 입지를 강화하며 자본 활용 범위가 확대된 점은 긍정적"이라고 진단했다.
그는 "향후 발행어음과 종합투자계좌(IMA) 업무가 가시화되면 목표주가 상향조정을 검토하는 것도 가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래에셋대우의 3분기 말 자기자본은 7조3천324억원으로 7천억원대 유상증자에 성공하면 자기자본이 8조원을 넘어 IMA 업무가 가능하다.
kaka@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