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장모상' 이재현 CJ 회장 "건강 회복 노력중"

연합뉴스2017-12-17
'장모상' 이재현 CJ 회장 "건강 회복 노력중"
빈소 수시로 방문해 조문객 인사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장모인 고(故) 김만조 박사의 빈소를 찾아 애도하고 상주로서 조문객을 맞았다.
이 회장은 16일 오전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서 진행된 입관예배에 참석했으며, 오후 2시 30분께 빈소에 다시 나와 2시간가량 머물렀다.
아직 건강이 완전히 회복되지 않아 지팡이를 짚고 부축을 받으며 걷는 모습이었다.
건강 상태와 정상 출근 계획 등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그는 "(회복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고 답했다.
CJ그룹 관계자는 17일 "건강상 이유로 이 회장이 계속 빈소를 지키지는 못하지만 수시로 방문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회장은 지난 5월 수원 광교신도시 'CJ블로썸파크' 개관식을 통해 약 4년 만에 경영에 공식 복귀했다.
샤르콧 마리 투스(CMT)라는 신경근육계 유전병과 신장이식수술 거부반응 등으로 건강이 악화됐던 이 회장은 경영 활동에는 무리가 없을 정도로 회복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회장은 지난 10월 CJ가 개최한 국내 첫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CJ컵@나인브릿지' 대회 기간 제주에 머물며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직접 시상에 나서기도 했다.
한편 이 회장의 장모인 고 김만조 박사는 '한국 김치학의 대모'로, CJ제일제당 비비고 김치의 효시인 '햇김치' 출시 당시 연구개발에도 기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빈소에는 손경식 회장을 비롯해 CJ그룹 관계자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발인은 18일 오전 9시이며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다.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이재현 CJ그룹 회장이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장모 고 김만조 박사 빈소로 들어서고 있다. 2017.12.16


double@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관련 기업정보

관련 기업정보
기업명 업종 기업형태 설립일(업력) 상세보기
(주)인사 고용 알선업 중소기업,법인사업체 2019.10.24 (1년)
(주)건강 주거용 건물 건설업 중소기업,법인사업체 2012.03.08 (8년)

진행 중 채용정보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