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요서비스

기업 뉴스

[금융안정보고서] 금리 0.5%p 상승하면 생보업계 7조 평가손

연합뉴스2017-12-14

[금융안정보고서] 금리 0.5%p 상승하면 생보업계 7조 평가손

(서울=연합뉴스) 최윤정 기자 = 시장금리가 0.5%포인트(p) 상승하면 생보업계 자본적정성에 부정적 영향이 있다는 분석이 나왔다.
한국은행이 14일 국회에 제출한 금융안정보고서를 보면 시장금리 0.5%p 오르면 생보업계에 채권평가손실이 7조원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됐다.
현재 생보사 매도가능채권 규모는 6월 말 기준 213조7천억원이다.
이렇게 되면 생보사 평균 위험기준 자기자본비율(RBC 비율)이 6월 말 272.0%에서 21.7%p 하락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금리가 1.50%p 오르면 RBC비율은 207.6%로 64.4%p 떨어질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보험계약 회계기준(IFRS17)이 시행되면 시장금리 상승이 채권평가손실 확대와 부채평가액 축소를 동시에 초래해서 충격이 상당폭 완화될 것으로 전망했다.



IFRS17은 지난 5월 발표됐고 2021년 시행 예정이다. 보험부채 시가평가로 부채규모 변동성을 키울 것으로 예상된다.
한은은 6월 말 기준 생보사 부채규모 543조6천억원이 2021년까지 유지된다고 가정하고 보면 보험부채가 31조1천억∼44조7천억원 증가하는 것으로 나온다고 말했다.
한은은 새로운 회계기준과 금리리스크에 대응할 수 있도록 자산·부채 관리 능력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을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merciel@yna.co.kr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인공지능 취업플랫폼 사람인
2018하반기 합격자소서
방문자수 1위 사람인